강태오, 남자와 키스 앞두고 '홍삼캔디' 섭취…상대방 반응은?('연중 플러스')


오는 15일 목요일 밤 11시에 방송되는 KBS2 <연중 플러스>에서는 미국 에미상을 수상한 배우 이정재, 황동혁 감독의 소식과 배우 이상보의 마약 투약 혐의. 그리고 직접 취재한 스타 부업 흥망성쇠를 ‘연예가 헤드라인’에서 전한다.

이어, 서바이벌 액션 영화 <늑대사냥>의 배우 서인국과 장동윤과 함께하는 ‘스타 퇴근길’, 한가위를 맞은 스타들이 어떤 명절을 보냈을지 살펴보는 ‘SNS 뉴스’. 마지막으로, 연예계에서 가장 비싼 의자를 소유한 스타를 알아보는 ‘연예가 빅데이터’까지. <연중 플러스>에서 준비한 다채로운 소식들로 시청자들을 찾아갈 예정이다.

<오징어 게임>으로 미국 방송계 최고 권위상인 에미상 시상식에서 감독상을 수상한 황동혁 감독과 남우주연상을 수상한 배우 이정재의 소식을 ‘연예가 헤드라인’에서 전한다. 이어, 마약 투약 혐의로 긴급 체포되어 논란의 중심에 선 배우 이상보의 소식을 알아본다. 체포 당시 경찰이 진행한 간이 시약 검사에서 양성 반응이 나온 것으로 알려진 이상보는 <연중 플러스> 제작진과의 인터뷰를 통해 우울증으로 인한 신경정신과 약 때문이라고 주장했는데. <연중 플러스>에서 해당 의혹에 대하여 자세하게 살펴본다. 또, 최근 주류판매로 성공한 스타들을 필두로 연예계에 불어온 부업 열풍! 햄버거 가게, 김치 사업 등 본업을 훌쩍 뛰어넘는 수익을 내며 '금손'을 인증한 스타들은 물론, 마이너스의 손을 가진 스타들까지 스타 부업의 명암을 취재했다.

이어, 하드보일드 서바이벌 액션 영화 <늑대사냥>의 배우 서인국, 장동윤을 ‘스타 퇴근길’에서 만나본다. 서인국은 토론토국제영화제에 초청받은 이번 작품을 두고 “세계적인 돌풍까지 가능하다”며 강한 자신감을 내비쳤다. 또, 많은 베테랑 배우들과 함께한 현장 분위기에 대해서는 강렬한 분장과는 다르게 “아기자기했다”며 선배들에 대한 애정이 담긴 비하인드를 공개했다.

장동윤은 배우 강태오가 지난 인터뷰에서 밝힌 KBS 드라마 <조선로코 - 녹두전>의 ‘남남 키스신’ 비하인드 중 홍삼 캔디를 먹었다고 말한 것에 관해 진실 섞인 대답을 해 웃음을 자아냈다는 후문.

한편, 두 배우는 찾아와준 팬들을 위해 준비한 제비뽑기에 도전! 긴장감이 흐르는 가운데 장동윤을 환호하게 만든 서인국이 뽑은 팬서비스의 정체는 무엇일지 궁금증을 높인다. 더불어 5년 만에 앨범을 발매한 서인국의 감미로운 노래 한 소절까지 이날 ‘스타 퇴근길’에서 확인할 수 있다.

다음으로, 거리두기 해제 후 처음 맞이하는 추석! 스타들은 어떤 한가위를 보냈을지 ‘SNS 뉴스’에서 소개한다

먼저, 명절에 빼놓을 수 없는 음식을 만든 스타들! 직접 송편을 빚는가 하면 갈비찜, 녹두 빈대떡, 전 요리까지 준비해 푸짐한 한 상을 차린 스타들을 살펴본다. 이어, 명절을 맞아 마음을 선물한 스타들도 있다는데. 직원들에게 명절맞이 상여금 플렉스를 선보인 스타부터 딸에게 용돈을 받은 스타는 누구일지 궁금증을 불러일으킨다.

또, 긴 연휴를 틈타 여행을 떠난 스타도 있다고. 남동생과 단둘이 제주도 여행을 떠나는가 하면 펜션에서 물놀이에 바비큐 파티까지 즐긴 스타는 누구일지 기대를 모은다. 이외에도 한복을 차려입거나 보름달 구경을 하는 등 각자의 방식으로 명절을 보낸 스타들의 소식을 ‘SNS 뉴스’에서 전한다.

연예가 핫한 이슈부터 연예가에 떠도는 사소한 정보들까지 모두 만나보는 ‘연예가 빅데이터’에서는 워너비 인테리어를 자랑하며 ‘억’ 소리 나는 의자를 가진 연예계 ‘의자왕’ 스타를 알아본다.

의자 종류만 무려 12가지! 총 4천만 원이 넘는 의자를 뽐내며 ‘의자 마니아’의 면모를 보인 스타부터 첫 자취 생활부터 통 큰 플렉스! 배우 손예진, 김사랑도 가진 소파를 보유, 의자 총액만 8천만 원에 달하는 스타.

갤러리를 방불케 하는 펜트하우스의 소유자! 오직 경매로만 구매가능한 희귀 빈티지 의자를 수집하는 스타까지. 개성 넘치는 인테리어와 함께 의자 사랑을 보여준 스타들 중 과연 1위를 차지한 주인공은 누구일지. 이날 ‘연예가 빅데이터’에서 공개된다.

<연중 플러스>는 15일 오후 11시 KBS2에서 방송된다.

류예지 텐아시아 기자 ryuperstar@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