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4일 서울 여의도동 콘래드서울에서 쿠팡플레이 데이팅 예능 '체인리액션'의 제작발표회가 열렸다. 이진호. / 사진=조준원 기자 wizard333@
14일 서울 여의도동 콘래드서울에서 쿠팡플레이 데이팅 예능 '체인리액션'의 제작발표회가 열렸다. 이진호. / 사진=조준원 기자 wizard333@


이진호가 쿠팡플레이 예능 '체인리액션'의 MC로 촬영한 소감을 밝혔다.

14일 서울 여의도동 콘래드서울에서 쿠팡플레이 데이팅 예능 '체인리액션'의 제작발표회가 열렸다. 김용대 PD, 조미선 작가와 MC 유인나, 지코, 이진호, 브레이브걸스 유정이 참석했다.

이진호는 “체인이라는 것을 상상하게 하지 않나. 남녀가 체인을 차고 있다고 하면 이상한 생각이 든다”며 쑥스러워했다. 이어 “어떤 커플은 서로 가까워지고 매력을 느끼는데, 또 어떤 커플은 서로 감정이 없는 상태에서 차다 보니 곤욕이기도 하더라. 그런 보는 재미가 있었다”고 관찰 소감을 전했다.

'체인리액션'은 사이판으로 떠난 8명의 남녀가 체인으로 묶여 밤과 낮을 함께 보내는 짜릿한 리얼 데이팅 예능. 오는 16일 저녁 8시 쿠팡플레이에서 첫 공개된다.

김지원 텐아시아 기자 bella@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