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세빈, 로스쿨 학생된다…'디 엠파이어: 법의 제국' 출연 확정


배우 주세빈이 '디 엠파이어: 법의 제국'에 출연을 확정했다.

소속사 앤드마크는 "주세빈이 JTBC 새 토일드라마 '디 엠파이어: 법의 제국(극본 오가규, 연출 유현기, 제작 셀트리온엔터테인먼트, SLL)'에 캐스팅됐다"라고 밝혔다.

'디 엠파이어: 법의 제국'은 법으로 쌓은 철옹성 안에서 지켜졌던 욕망과 위선의 삶, 그들의 비밀에 대한 폭로이자 가진 자들의 추락 스캔들을 다루는 드라마다.

주세빈은 극 중 민국대 로스쿨 학생 홍난희 역을 맡았다. 굳건했던 법복 가족의 철옹성 안에 발을 들인 불청객으로, 주세빈은 김선아, 안재욱, 이미숙 등 배우들과 호흡을 맞추며 극의 긴장감을 더할 전망이다.

최근 앤드마크와 전속계약 체결 소식을 전한 주세빈은 '디 엠파이어: 법의 제국'을 통해 한층 더 단단해진 연기력을 선보이며 시청자들을 사로잡을 예정이다.

한편, '디 엠파이어: 법의 제국'은 오는 24일 밤 10시 30분 첫 방송된다.

류예지 텐아시아 기자 ryuperstar@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