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트롯 퀸' 송가인, 眞의 아우라…'트로트 원조' TV조선 만나 고품격 콘서트


역시는 역시다. TV조선 '미스트롯' 진(眞) 송가인이 '원조 트롯퀸'의 위용을 뽐냈다.

지난 7일 '송가인 2022 전국투어 콘서트'가 TV조선에서 방송됐다.

송가인은 밝고 활기차며, 한층 여유로워진 모습으로 등장해 시선을 집중시켰다. '가인이어라', '오늘같이 좋은 날'로 콘서트 포문을 연 송가인은 '물음표', '밤차에서', '처녀뱃사공', '단장의 미아리' 등을 이어 부르며 고품격 라이브를 선보였다.

많은 사람들에게 사랑받은 '한 많은 대동강', '용두산 엘레지', '영동 블루스' 등 다양한 곡들을 자신만의 색깔로 소화해내며 '원조 트롯퀸'의 품격을 보여줬다. '무취타(바라지)', '칠갑산', '월하가약' 등 국악과 하나로 어우러진 무대들도 선보여 보는 즐거움을 더했다.

특히 이번 공연에서 송가인은 센스 넘치는 멘트를 선보이며 팬들의 마음을 사로잡았다. 공연이 끝난 뒤에는 '깜짝 팬미팅'을 열어 오랫동안 콘서트를 기다려온 팬들을 직접 만나 '미니 인터뷰'로 공연의 여운을 달랬다.

쏟아지는 팬들의 환호에 환한 미소와 따뜻한 포옹으로 일일이 화답하는 그녀의 모습에, 다시 한 번 '원조 트롯퀸'의 위용과 세심함이 돋보이기도 했다.

TV조선 추석특집 '송가인 2022 전국투어 콘서트'는 오는 10일 오후 5시와 연휴 마지막날인 12일 오전 11시에도 만나볼 수 있다.
우빈 텐아시아 기자 bin0604@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