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홍김동전'/사진제공=KBS
'홍김동전'/사진제공=KBS


KBS2 예능 ‘홍김동전’의 ‘라엘맘’ 홍진경이 마지막 키스를 언제 했는지 생각 나지 않는다고 밝혀 웃음을 자아낸다.

'홍김동전'은 동전으로 운명이 체인지 되는 피땀눈물의 구개념버라이어티. 홍진경, 김숙, 조세호, 주우재, 우영이 출연하는 가운데 ‘1박2일 시즌3’, ‘언니들의 슬램덩크1,2’, ‘구라철’의 박인석 PD와 ‘배틀트립’의 최은영 작가가 의기투합해 시선을 사로잡는다.

오는 8일 방송되는 ‘홍김동전’ 7회에서 멤버들은 ‘이심전심 특집’에 임하며 멤버십을 다진다. 홍진경, 김숙, 조세호, 주우재, 우영은 서로에 대해 얼마나 알고 있을지, 마음이 통하는 사이일지 게임을 통해 가감 없이 나타날 전망이다.

첫번째 코너는 MBTMI(mb+tmi) 방탈출 퀴즈로 각 멤버에 관련된 퀴즈를 내면 다섯 멤버가 통일된 답을 맞춰야 하는 것. 이에 퀴즈가 시작되기 전에 멤버들의 긴급 회의가 펼쳐진다. 주우재의 제안으로 기본 ‘김치찌개’로 통일하는 것으로 말을 맞춘 멤버들은 의기양양하게 퀴즈를 시작한다. 그러나 첫번째 퀴즈 문제로 ‘홍진경의 마지막 키스는 언제일까?’가 제시되자 모두 당황함을 감추지 못한다.

특히 그 누구보다 화들짝 놀란 사람은 다름아닌 홍진경으로, 그는 “본인도 모르는 답이 있을 수 있냐?”며 한동안 고민에 빠졌다고. 한참 생각에 잠긴 홍진경은 “진심으로 기억이 안 나”라고 솔직하게 밝혀 모두를 웃음짓게 만든다.

이에 김숙은 “진경이 왜 키스랑 안 어울리지?”라며 “설마 첫 키스는 했지?”라고 받아쳐 웃음을 자아낸다. 이에 주우재는 “우리 기본으로 가자. 기본”라고 비장의 무기를 빼어들었다고 해 멤버들이 통일된 답을 맞출수 있을지 모두의 상상을 뛰어넘는 멤버들의 답변이 기대를 자아낸다.

이어 문제 난이도를 낮춰 달라는 요청에 제작진은 ‘최하레벨’로 조세호 관련 퀴즈 문제를 공개한다. 퀴즈는 ‘둘 중에 하나를 고르시오. 유재석VS홍진경. 이에 멤버들은 “이제 됐다”는 긍정적인 반응으로 고개를 끄덕였다고. 과연 조세호는 자신과 절친한 유재석과 현재 ‘홍김동전’을 함께 촬영중인 홍진경 중 누구를 선택했을지, 멤버들은 통일된 답을 낼 수 있을지 궁금증을 모은다.

이외에도 기상천외한 질문에 멤버들은 차례로 퀴즈를 풀어가는데 저마다 상상을 초월하는 의외의 답변이 속출하면서 스튜디오 곳곳에서는 웃음이 터져 나오고, 결국 홍진경은 “진짜 너희 장난하지 마라. 제대로 하자”라고 분노를 폭발시켰다고 해 이들이 방탈출에 성공할지 기대를 자아낸다.

'홍김동전'은 매주 목요일 오후 8시 30분 방송된다.

한편, 홍진경은 2003년 5살 연상 사업가와 결혼해 슬하에 딸 라엘 양을 두고 있다.

태유나 텐아시아 기자 youyou@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