배우 성훈./사진제공=스탤리온엔터테인먼트
배우 성훈./사진제공=스탤리온엔터테인먼트


배우 성훈이 새 드라마 ‘심장이 뛴다’ 출연을 확정, 첫 느와르 액션에 도전한다.

7일(오늘) 성훈의 소속사 스탤리온엔터테인먼트 측은 “성훈이 ‘심장이 뛴다’의 주연 강우주 역을 맡았다”고 밝혔다.

성훈이 출연하는 ‘심장이 뛴다’는 믿고 보는 만화가 박인권의 동명의 만화를 원작으로 한 드라마로 거친 남자들의 브로맨스를 그린다.

성훈은 극중 폭력 조직 산호파의 ‘해결사’ 출신인 태봉건설 사장 강우주 역을 맡아 화려한 느와르 액션을 선보인다. 특히 성훈은 보스의 절대적인 신뢰를 받을 만큼 뛰어난 싸움 실력과 비상한 두뇌를 지닌 캐릭터를 섬세하게 그려낼 예정이다.

2011년 ‘신 기생뎐’으로 데뷔한 성훈은 ‘결혼작사 이혼작곡 시즌1, 2’, ‘마음의 소리 리부트 시즌2’, ‘우리는 오늘부터’ 등 다수의 작품에서 캐릭터 소화력을 입증한 성훈이 이번 작품에서 어떤 매력으로 시청자들을 사로잡을지 주목된다.

‘심장이 뛴다’는 올 하반기 첫 촬영에 돌입할 예정이다.

태유나 텐아시아 기자 youyou@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