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종합] '김구라 子' 그리 "부모님, 경제 문제로 많이 싸웠다…난 연애에 돈 펑펑 써"('이별리콜')


[종합] '김구라 子' 그리 "부모님, 경제 문제로 많이 싸웠다…난 연애에 돈 펑펑 써"('이별리콜')
[종합] '김구라 子' 그리 "부모님, 경제 문제로 많이 싸웠다…난 연애에 돈 펑펑 써"('이별리콜')
[종합] '김구라 子' 그리 "부모님, 경제 문제로 많이 싸웠다…난 연애에 돈 펑펑 써"('이별리콜')
[종합] '김구라 子' 그리 "부모님, 경제 문제로 많이 싸웠다…난 연애에 돈 펑펑 써"('이별리콜')
사진=KBS2 '이별도 리콜이 되나요?' 영상 캡처
사진=KBS2 '이별도 리콜이 되나요?' 영상 캡처
그리가 연애할 때도 경제관념이 중요하다고 강조했다.

지난 5일 방송된 KBS2 '이별도 리콜이 되나요?'는 '사랑을 가로 막는 문제들'이라는 주제로 경제적인 문제로 X와 이별한 리콜녀의 사연이 소개됐다.

리콜녀는 "나는 없으면 없는대로 행복을 추구하는 편인데 그 친구는 없으면 벌어서라도 행복을 충족시키자는 주의였다. 그런 부분이 상반됐다"고 밝혔다. 이어 "나보고 사랑하는 사람이 있으니까 일을 해서 돈을 벌어서 그만큼 행동하라고 이야기했다"고 전했다.

리콜녀는 "X가 7이고 내가 3 정도 부담했다. 전화하다가 데이트비용에 대해 이야기가 나왔는데 나는 여건이 좋지 않아서 그냥 커피 한 잔 사서 공원 가도 된다고 이야기했다"고 말했다. 반면 "남자친구는 여자친구가 대전까지 왔는데 그럴 수 없다고 하더라"고 전했다.

MC 성유리는 서로 다른 경제관념으로 인해 이별하게 된 커플의 사연을 들은 후 "경제관념이란 가림막이 있었다. 연인 사이에 이건 꼭 맞아야 하는 게 있을까"라고 물었다.

그리는 "저는 경제관념이 맞아야 한다는 것에 동의한다"고 답했다. 그는 "여유 있는 사람이 내는 건 맞긴 한데, 예전에 부모님과 같이 살 때도 부모님이 경제관념이 안 맞아서 많이 싸웠다. 결혼을 안 하더라도 커플들도 경제관념 차이가 나타나면 힘들다"고 말했다.

장영란은 그리에게 "연인 사이에서 돈 쓸 때 어떤 스타일이냐"고 질문했다. 그리는 "저는 펑펑 쓴다"고 답했다. 이에 손동운은 "그러면 안 된다"며 고개를 가로저었다. 양세형은 "본인이 버는 돈 쓰는 건데 어떠냐"며 그리의 편을 들었다. 장영란은 "여자친구는 입장에서는 자신한테 써주니까 좋겠다"고 말했다.

그리는 "그런데 (여자친구가) 많이 아끼라고 그러더라. 제가 오래 갔던 연인들을 보면 대부분 돈을 아끼라고 말을 해주더라"고 전했다.

KBS 2TV ‘이별도 리콜이 되나요?’ 캡처)

김지원 텐아시아 기자 bella@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