배우 차은우./사진제공=판타지오
배우 차은우./사진제공=판타지오


차은우가 새 드라마 ‘오늘도 사랑스럽개’에 주연 배우로 캐스팅됐다.

‘오늘도 사랑스럽개’는 키스를 하면 개로 변하는 저주에 걸린 여자와, 그 저주를 풀 수 있는 유일한 치트키지만 개를 무서워하는 남자의 예측불허 판타지 로맨스 드라마다.

‘오늘도 사랑스럽개’는 동명의 인기 웹툰을 원작으로 한다. 여기에 배우 차은우가 주인공 진서원 역으로 출연을 확정해 관심이 집중되고 있다.

차은우가 맡은 진서원은 어릴 적 트라우마로 개를 무서워하게 된 캐릭터다. 그는 훈훈한 외모와 냉철한 카리스마 뒤에 슬픈 트라우마를 감추고 있지만, 뜻밖의 만남을 계기로 변화를 겪는 인물이다. 드라마 ‘여신강림’, ‘신입사관 구해령’, ‘내 아이디는 강남미인’ 등 다수의 작품에서 자신만의 캐릭터를 구축한 차은우가 ‘오늘도 사랑스럽개’에서 어떤 매력을 보여줄지 주목된다.

특히 ‘오늘도 사랑스럽개’의 드라마화 소식이 알려진 후 커뮤니티와 SNS에서 주인공의 가상캐스팅이 화제가 되며 관심이 뜨거웠던 만큼 캐릭터와 비주얼 싱크로율 200%를 자랑하는 ‘만찢남’ 차은우의 등장이 예비 드라마 팬들의 기대감을 자극하고 있다.

또한 ‘모범택시’, ‘내 아이디는 강남미인’, ‘꽃보다 남자’ 등 원작을 기반으로 한 드라마를 성공시킨 흥행 제작사 그룹에이트가 다시 한번 차은우와 호흡을 맞춰 시선을 모은다.

‘오늘도 사랑스럽개’는 오는 10월 첫 촬영을 앞두고 있다.

태유나 텐아시아 기자 youyou@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