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상출시 편스토랑' 스틸 / 사진제공=KBS
'신상출시 편스토랑' 스틸 / 사진제공=KBS


'신상출시 편스토랑' 이찬원이 장윤정을 향한 고마움을 전했다.

2일 방송되는 KBS 2TV '신상출시 편스토랑'(이하 '편스토랑')에서는 이찬원이 절친 이진혁과 변현민을 집으로 초대한다. 어미새가 되어 친구들에게 이것저것 챙겨 주기 바쁜 이찬원과, 그런 이찬원 덕에 배부르게 먹고 행복해하는 아기새 친구들의 이야기가 웃음과 감동을 선사할 전망이다.

이날 공개된 VCR 속 이찬원은 자신의 집을 찾은 절친 이진혁(업텐션), 변현민(K타이거즈)을 위해 유산균음료 수육, 상추나물, 양푼 비빔밥, 청국장, 순두부 짜박이 등을 만들어 한 상을 차렸다. 세 친구들의 거침없는 먹방은 VCR을 지켜보는 '편스토랑' 식구들까지 군침을 꿀꺽 삼키게 했다.

이렇게 아낌없이 퍼주는 이찬원을 보며 이진혁과 변현민은 고마운 마음에 다양한 미담을 쏟아냈다. 그중 변현민은 "찬원이 형이 내 생일날 생일상을 차려줬다. 그 후로 일주일 동안 찬원이 형 집에서 신세를 졌다"라고 말했다. 이어 "내가 치아가 안 좋았는데 형이 아는 치과를 추천해줬다. 형이 추천해줬으니 싸겠구나 하고 갔는데 형이 치료비를 벌써 다 결제했더라"고 전했다.

이를 들은 이진혁이 진심으로 감탄하자 이찬원은 "치료비 내준 이유가 있다. '미스터트롯' 끝나고 정산되기 전 아직 변변한 수입이 없을 때 내가 치과 치료를 해야 했다. 당장 일을 할 수도 없는 상황이었다. 돈도 없고. 그때 장윤정 누나가 내 치과 치료비를 내주셨다"고 회상했다. 후배를 아끼는 장윤정의 마음을 그대로 배웠다는 것.

한편 이날 이찬원은 청국장을 재해석한 '얼큰이 청국장'을 최종 메뉴로 내놓는다. 첫 도전에 우승을 차지했던 이찬원이 '얼큰이 청국장'으로 또 한 번 우승 및 출시 영광을 차지할 수 있을까. 장윤정에서 이찬원으로, 이찬원에서 변현민으로 이어진 내리사랑과 이찬원의 비장의 메뉴 '얼큰이 청국장'은 2일 저녁 8시 30분 방송되는 '편스토랑'에서 확인할 수 있다.

김지원 텐아시아 기자 bella@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