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나혼자산다' /사진제공=MBC
'나혼자산다' /사진제공=MBC


배우 김지훈이 '초파리와의 전쟁’을 선포하며 집에서도 끝나지 않는 야행성 라이프를 공개한다.

또한 과거 보컬 레슨을 받은 김지훈의 ‘노래방 금지곡 릴레이’와 박효신의 ‘좋은 사람’에 도전하는 모습도 공개된다.

오늘(2일) 방송되는 MBC 예능 ‘나 혼자 산다’에서는 밤이 깊어도 끝나지 않는 김지훈의 야행성 라이프가 공개된다.

‘죽음의 맨몸 운동’을 마치고 귀가한 김지훈은 쉴 겨를도 없이 초파리와의 전쟁을 벌인다. 손에 전기 모기채를 들고 초집중한 눈빛과 민첩한 스킬로 집안을 수색하듯 초파리를 잡는 '파이터' 김지훈의 모습이 웃음을 유발한다. 김지훈의 집에 초파리가 들끓게 된 이유와 초파리 박멸을 위한 자취생의 ‘꿀팁’도 공개될 예정이라고 해 궁금증을 자아낸다.

이어 김지훈은 탄수화물을 최소화한 다이어터의 '단백질 폭탄' 식단 3종을 공개한다. 김지훈 표 '키토 김밥'을 비롯해 닭가슴살, 새우, 두부면 등을 활용한 고단백 '팟타이'와 수박으로 직접 만든 '땡모반'까지 방구석 태국 여행을 방불케 하는 한상 차림을 선보인다.

자신의 노래에 심취한 모습도 포착됐다. 그는 과거 자신의 숙원 사업으로 노래 실력을 높이기 위한 보컬 레슨까지 받으며 화제를 모았다. '프로 배움러’ 김지훈의 현재 노래 실력에 관심이 모인 가운데, 노래방 금지곡 릴레이에 이어 박효신의 '좋은 사람'에 도전한 그의 실력은 어떨지 기대를 모은다.

어둠에도 지치지 않는 김지훈의 야행성 라이프 현장은 2일 오후 11시 10분 방송되는 ‘나 혼자 산다’를 통해 확인할 수 있다.

한편, 김지훈은 넷플릭스 '종이의 집 : 공동경제구역' 베드신을 위해 체지방을 7%까지 감량했다고 밝힌 바 있다.

태유나 텐아시아 기자 youyou@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