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유니콘' 뒤흔든 치명적 인물, '모니카' 깜짝 등장…격이 다른 기획력


'유니콘' 뒤흔든 치명적 인물, '모니카' 깜짝 등장…격이 다른 기획력
'유니콘' 뒤흔든 치명적 인물, '모니카' 깜짝 등장…격이 다른 기획력
'유니콘' 스틸 / 사진제공=쿠팡플레이
'유니콘' 스틸 / 사진제공=쿠팡플레이
'유니콤'의 맥콤을 뒤흔들 치명적 인물이 새롭게 등장한다.

지난 26일 첫 공개된 쿠팡플레이 시트콤 '유니콘'이 3, 4화를 엿볼 수 있는 스틸을 공개했다.

지난 1, 2화에서 많은 직장인들의 공감과 웃음을 자아낸 '유니콘'은 은은하게 돌아있는 맥콤의 CEO 스티브(신하균)와 크루들의 대혼돈 K-스타트업 분투기. 사실적인 묘사에 드라마적 판타지가 적절히 가미되어 뜨거운 호평을 끌어낸 '유니콘'에 또 한 명의 새로운 인물이 등장한다.

그 주인공은 바로 혁신 인사팀의 모니카(김영아 분). 모니카는 서프라이즈 이벤트 러버로 보통의 인사팀과는 격(!)이 다르다. "Depth 있게 develop 해 보자구요. Why not~?"이라는 문장을 남발하며 이번에도 획기적인 기획력을 펼쳐보인다. 그녀는 맥콤에서만 쓸 수 있는, 일명 스티브 머니라는 가상 화폐를 탄생시켰다. 스티브의 사랑스러운(?) 얼굴들이 큼지막하게 인쇄된 스티브 머니는 맥콤에 어떤 변화를 일으킬지 호기심을 불러 일으킨다.

여기에 활화산 같은 반응을 보인 것은 애슐리(원진아 분)다. 31억을 모아 은퇴하는 것이 꿈인 애슐리는 자신의 모든 경제 지식을 동원해 스티브 머니를 회사 안에서 실제 돈으로 바꾸기 위해 모든 방법을 동원한다. 그 모습을 지켜보던 모니카도 지지 않고 스티브 머니를 대량 발매해 애슐리의 심기를 건드린다. 예고 스틸에서 보여지 듯 스티브 머니를 움켜지고 다크서클이 내려온 무서운 얼굴로 정면을 노려보는 애슐리와 여유 만만한 표정으로 그녀를 응시하는 모니카의 모습에서 과연 맥콤의 자본을 누가 장악하게 될지 긴장감 마저 느끼게 한다.

시니어 한글 배움 학교의 강단에 서 있는 제이(이유진 분)와 애슐리는 또 어떤 일일지, 스티브는 어쩌다 초대박 인기프로그램 네 마음을 바꾸는 시간에 출연하게 된 것일지, 무엇보다 사고 없이 무사히 녹화를 마칠 수 있을지 궁금증을 자아낸다.

오늘(2일) 공개될 3, 4화에서는 구독자들을 놀래킬 깜짝 까메오가 등장한다.

K-스타트업 분투기 '유니콘'의 3, 4화는 오늘 밤 8시 쿠팡플레이에서 만날 수 있다.

김지원 텐아시아 기자 bella@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