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진제공=tvN
/사진제공=tvN


이재욱과 정소민이 사제 관계를 청산하고 혼인을 약조한 가운데, 저잣거리 데이트에 나선다.

28일 tvN 토일드라마 '환혼' 측은 파트1 최종회를 앞두고 장욱(이재욱 분)과 무덕이(정소민 분)의 쇼핑 데이트가 담긴 스틸을 공개했다.

지난 방송에서 장욱은 무덕이와 정진각에 갇힌 술사들을 지키기 위해 자신의 기력을 모두 잃을 수 있는 극한 상황에도 불구하고 탄수법으로 얼음돌의 결계를 깼다. 이에 장욱은 벼랑 끝 훈련으로 쌓아온 모든 기력을 잃은 대신 사랑하는 무덕이와 평생을 함께할 것을 약조했다. 장욱은 무덕이에게 "도련님한테 시집와라"며 프러포즈를 한 상황.

이와 관련 공개된 스틸에는 장욱과 무덕이의 저잣거리 데이트가 담겼다. 이는 혼례 반지를 고르기 위해 나선 모습으로 다정하게 반지를 고르던 두 사람이 주인을 보고 동시에 깜짝 놀라 무슨 상황인지 궁금증을 자극한다.

이어진 스틸에는 뾰로통한 무덕이 옆에서 어쩔 줄 몰라 하며 눈치를 살피는 장욱의 모습이 담겼다. 마치 혼인을 앞둔 연인이 사소한 일로 다투는 모습을 떠올리게 해 보는 이의 미소를 자아낸다. 과연 장욱과 무덕이가 사랑의 결실을 볼 수 있을지 '환혼' 파트1 최종회에 관심이 집중된다.

강민경 텐아시아 기자 kkk39@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