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진제공=SBS ‘런닝맨’
사진제공=SBS ‘런닝맨’


오늘(28일) 방송되는 SBS ‘런닝맨’에서는 멤버들의 하반기 운세가 전격 공개된다.

최근 진행된 녹화에서 멤버들은 레이스 중, 그림 카드로 하반기 운세를 점쳐보는 시간을 가졌다. 흥미를 가진 송지효는 “새로운 일을 앞두고 있어서...”라며 운세를 봐주시는 분께 적극적으로 이야기하기 시작했는데 “좋은 일이 생길 거다”라는 답변과 함께 언제, 어떻게 해야 운이 좋은지 구체적인 예시까지 들어 멤버들의 호기심을 자극했다.

또한, ‘러브 개구리’ 전소민은 “저 연애할 수 있을까요?”라고 질문을 던지며 연애에 대한 야망을 드러냈는데 그 결과 “(연애할) 사람이 들어와 있다”라며 뜻밖의 연애 소식을 전해 초미의 관심이 쏠렸다. 이어 ‘예능 커플’ 양세찬과 전소민은 궁합도 봤는데, 상상치도 못한 결과가 나와 멤버들은 “이 둘은 대박이다”, “소름 돋아”라며 감탄을 금치 못했다.

송지효의 앞날과 새로운 관계로 거듭난 막내라인 양세찬, 전소민의 운명은 오늘 오후 5시에 방송되는 ‘런닝맨’에서 확인할 수 있다.

서예진 텐아시아 기자 yejin@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