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스트로 차은우./사진=텐아시아DB
아스트로 차은우./사진=텐아시아DB


아스트로 차은우 측이 차기작에 대한 공식 입장을 밝혔다.

소속사 판타지오는 3일 소속 아티스트 차은우의 드라마 '이 연애는 불가항력' 주인공 캐스팅에 대한 공식 입장을 밝혔다.

소속사 “‘이 연애는 불가항력'은 제안받은 작품 중 하나로 아직 결정된 건 없다”고 밝혔다.

한편, 차은우는 OCN 새 드라마 '아일랜드', 영화 '데시벨'(감독 황인호)에 출연한다.

서예진 텐아시아 기자 yejin@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