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소민 /사진=텐아시아 DB
정소민 /사진=텐아시아 DB


배우 정소민이 티에이치컴퍼니와 전속 계약을 체결했다.

2일 티에이치컴퍼니는 이 같은 소식을 전했다. 김태호 대표는 "앞으로가 더욱 더 기대되는 정소민 배우와 함께, 다양한 작품을 통해 자신의 역량을 펼칠 수 있도록 활발한 활동을 지원할 예정이다. 정소민을 향한 많은 관심과 응원 부탁드린다"고 밝혔다.

정소민은 2010년 드라마 '나쁜 남자'로 데뷔한 뒤 드라마 '장난스런 키스', '우리가 결혼할 수 있을까', '이번생은 처음이라', 영화 '스물', '기방도령' 등 다수의 작품에 출연했다.

현재 정소민은 tvN 토일드라마 '환혼'에서 무덕이 역을 맡아 출연 중이다. 그는 살기와 웃음기를 오가는 연기로 존재감을 드러내고 있다.

드라마, 영화, 연극 등 다방면으로 폭넓은 활동을 예고한 정소민이 티에이치컴퍼니와 함께 어떤 활약을 펼칠지 기대가 더해지고 있다.

한편 티에이치컴퍼니에는 배우 강하늘, 한재영, 원우, 주지아, 황세인, 황우슬혜 등이 소속되어 있다.

강민경 텐아시아 기자 kkk39@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