박현정 (사진=FNC 제공)
박현정 (사진=FNC 제공)



배우 박현정이 FNC엔터테인먼트와 전속계약을 체결했다.

박현정은 1995년 KBS 슈퍼탤런트 1기로 데뷔해 최근 드라마 ‘나인룸’ ‘기막힌 유산’ ‘여신강림’ 등을 비롯해 영화와 연극 등 장르 가리지 않고 다수의 작품을 통해 연기 내공을 단단하게 쌓아오며 어떤 캐릭터든 완벽 소화했다.


FNC엔터테인먼트는 “박현정은 단아한 비주얼에 더해 브라운관과 스크린, 연극 무대를 넘나들며 다양한 캐릭터 소화력과 폭넓은 연기 스펙트럼을 지닌 실력파 배우”라며 “앞으로 좋은 작품에서 왕성한 연기 활동을 이어갈 수 있도록 전폭적인 지원을 아끼지 않을 것”이라고 밝혔다.

특히 박현정은 지난 30일 성료한 연극 ‘여보 나도 할 말 있어’에서 세월이 가도 변함없이 사랑받고 사는 은정 역으로 열연해 무대 위에서 관객들에게 감동을 선사하며 호평받았다. 이에 더해 FNC엔터테인먼트와 전속 계약을 체결한 후 박현정이 필모그래피를 차곡히 쌓아가는 배우로서 활발히 펼칠 연기 행보에 기대가 쏠린다.


유정민 텐아시아 기자 hera20214@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