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유진 /사진제공=블러썸엔터테인먼트
이유진 /사진제공=블러썸엔터테인먼트


배우 이유진이 쿠팡플레이 시트콤 '유니콘'에 출연한다.

28일 소속사 블러썸엔터테인먼트에 따르면 이유진이 쿠팡플레이 시트콤 '유니콘' 출연을 확정 지었다.

'유니콘'은 1626만 명을 불러 모은 '극한직업' 이병헌 크리에이티브 디렉터를 필두로 '멜로가 체질' 김혜영 감독, 'SNL' 유병재 작가, '어쩌다 발견한 하루' 인지혜 크리에이티브 라이터가 의기투합한 작품. 배우 신하균, 원진아까지 화려한 라인업이 더해지며 뜨거운 기대를 받고 있다.
이유진 /사진제공=블러썸엔터테인먼트
이유진 /사진제공=블러썸엔터테인먼트
극 중 이유진은 CEO 스티브(신하균 분)의 클럽하우스 공채라는 파격적인 인사로 K-스타트업 맥콤에 입사하게 되는 인물 제이 역을 맡았다. 스티브의 기대를 한 몸에 받으면서도 뭔가 숨기는 듯한 의문스러운 모습으로 궁금증을 자아내고, 험난한 스타트업 세계에서 살아남기 위해 고군분투하는 모습을 그릴 예정이다.

이유진은 MBC '불의 여신 정이'로 데뷔해 JTBC '청춘시대2', tvN '아는 와이프', JTBC '멜로가 체질', SBS '브람스를 좋아하세요?', JTBC 'IDOL [아이돌 : The Coup]'에 출연해 매번 새로운 색깔의 매력을 발산했다.

이번 쿠팡플레이 시트콤 '유니콘'에 출연하는 이유진은 "새로운 작품으로 인사드릴 수 있게 되어 설렌다. 훌륭하신 감독님과 작가님, 동료 배우들 덕분에 너무 재미있게 촬영하고 있다. 시청자분들께 즐거운 웃음을 드릴 수 있는 작품이니 많은 기대와 시청 부탁드린다"고 소감을 밝혔다.

한편 쿠팡플레이 시트콤 '유니콘'은 오는 8월 공개된다.

강민경 텐아시아 기자 kkk39@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