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슈퍼맨이 돌아왔다’/사진 제공=KBS2
‘슈퍼맨이 돌아왔다’/사진 제공=KBS2


‘슈퍼맨이 돌아왔다’ 나은이가 승무원 직업 체험에 나서 눈부신 완벽 승무원의 자태를 뽐냈다고 해 기대를 모은다.

29일 밤 10시에 방송되는 KBS2TV '슈퍼맨이 돌아왔다'(이하 '슈돌') 441회는 ‘우리 벌써 이만큼 자랐어요’ 편으로 꾸며진다. 이날 찐건나블리를 위해 슈돌의 나레이션지기 육중완이 출동해 찐건나블리와 함께 직업 체험에 나선다. 다양한 경험을 해보는 찐건나블리의 유쾌한 도전기가 안방극장에 즐거운 에너지를 선사할 예정이다.

공개된 스틸에서 나은이는 승무원 유니폼을 입은 채 미소의 정석을 보여주고 있어 흐뭇함을 자아낸다. 승무원이 되고 싶다고 밝힌 나은이는 설레는 마음으로 승무원 체험에 나선다. 나은이는 밝은 미소와 바른 자세를 장착한 채 손님 역할을 맡은 건후에게 자리를 안내하고, 완벽하게 기내식 서빙을 하는 등 하나부터 열까지 척척 해내는 승무원의 면모를 드러내며 의젓함을 자랑했다는 후문이다.

이어 나은이는 건후 한정 호랑이 승무원으로 변신하는 노련한 면모를 보여준다. 장꾸모드가 발동한 건후가 6살 꾸러기 승객을 완벽 재현하며 기내에서 해맑게 노래를 부르고 장난을 치기 시작하자 이를 대처한 것. 나은이는 건후를 향해 단호하게 “손님 이렇게 하시면 안 돼요. 이럴 거면 내리세요”라고 말하며 ‘누나은’의 카리스마를 톡톡히 뽐냈다고 해 기대를 높인다.

말똥말똥한 눈빛과 진지한 자세로 승무원 직업 체험에 임한 나은이. 승객 안내부터 착륙까지 최선을 다해 임하며 흐뭇함을 선사할 나은이와 건후의 승무원 체험기는 내일밤 ‘슈돌’을 통해 공개된다.

'슈퍼맨이 돌아왔다'는 매주 금요일 밤 10시 방송된다.

류예지 텐아시아 기자 ryuperstar@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