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진제공=tvN
사진제공=tvN


배우 김민재가 함께 호흡한 김향기, 김상경과의 케미를 언급했다.

27일 tvN 새 월화드라마 ‘조선 정신과 의사 유세풍’(극본 박슬기, 연출 박원국)의 제작발표회가 코로나 19 확산 방지를 위해 온라인으로 열렸다. 이날 박원국 감독을 비롯해 김민재, 김향기, 김상경 등이 참석해 다양한 이야기를 나눴다.

‘조선 정신과 의사 유세풍’은 각침 못 놓는 천재의원 유세풍(김민재 분)이 반전과부 서은우(김향기 분)와 괴짜스승 계지한(감상경 분)을 만나 심의로 거듭나는 행복 처방극. 유쾌한 웃음과 힐링을 선사할 예정이다.

이날 김민재는 "유세풍이란 인물에게 계지한 의원님은 처음엔 괴짜같지만 여러가지를 배우는 중"이라며 "선배와 연기 호흡을 맞추면서 실제로 많이 배우고 있고, 늘 영광스럽게 임하고 있다"고 전했다.

그는 "김향기와는 여러가지 감정을 공유하는데 볼 때마다 감탄하고 있다"라며 "'향기 덕후'가 될 수밖에 없었다"고 말했다.

‘조선 정신과 의사 유세풍’은 오는 1일 밤 10시 30분 첫 방송된다.

서예진 텐아시아 기자 yejin@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