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법대로 사랑하라' 이승기/사진제공=KBS
'법대로 사랑하라' 이승기/사진제공=KBS


이승기가 검사 출신 한량 갓물주 김정호로 변신한다.

오는 8월 29일 첫 방송되는 KBS2 새 월화드라마 ‘법대로 사랑하라’는 검사 출신 한량 갓물주 김정호와 4차원 변호사 세입자 김유리의 로(Law)맨스 드라마. 2500만 뷰 이상을 기록한 노승아 작가의 동명 웹소설이 원작으로, 이은진 감독과 임의정 작가가 드라마로 재탄생시켰다.

무엇보다 ‘법대로 사랑하라’는 최근 ‘배가본드’, ‘마우스’ 등에서 굵직한 연기를 선보였던 이승기가 오랜만에 돌아온 로맨틱 코미디로 이목을 집중시킨다. ‘법대로 사랑하라’에서 이승기는 한층 업그레이드된 ‘로코 남주’의 탄생을 알릴 예정이다.
'법대로 사랑하라' 이승기/사진제공=KBS
'법대로 사랑하라' 이승기/사진제공=KBS
이와 관련해 ‘법대로 사랑하라’ 측은 26일(오늘) 이승기가 하찮음과 완벽함을 넘나드는 검사 출신 한량 갓물주 김정호로 완벽 빙의한 첫 장면을 담긴 스틸컷을 공개했다. 형형색색 츄리닝으로 ‘츄리닝 물아일체’를 보여주던 이승기가 새빨간 츄리닝을 입은 채 ‘은하빌딩’ 세입자들과 ‘은하 계모임’을 연 것.

극 중 김정호에 몰입한 이승기는 생활용품 득템에 진심으로 기뻐하는, 하찮지만 귀여운 매력과 츄리닝에서도 숨길 수 없는 훈훈함을 자아낸다. 여기에 어린이 풀장에서 ‘김정호표 옥탑방 풀 파티’를 즐기는 여유로운 면모로 웃음을 자아내 이승기가 보여줄 김정호의 활약에 대한 기대감을 상승시킨다.
'법대로 사랑하라' 이승기/사진제공=KBS
'법대로 사랑하라' 이승기/사진제공=KBS
이승기는 ‘법대로 사랑하라’에 출연하게 된 계기로 “대본을 보고 힐링을 받은 건 처음이었다”며 탄탄한 대본의 힘을 극찬했다. 자신이 맡은 김정호에 대해서는 “김정호의 MBTI는 나와 같은 ENTJ(대담한 통솔자)다”라고 밝혀 남다른 끌림을 자랑한다. 이어 이승기는 “합리적이고 효율적인 말을 주로 하는 김정호의 대사에 공감이 많이 됐던 것도 사실”이라며 김정호에 푹빠져 있음을 내비쳤다.

또한 “오랜만에 만난 평범한 인물”이라고 남다른 감회를 내비친 이승기는 “촬영 내내 입는 츄리닝처럼 마음 편히 연기하고 있다. 시청자분들 역시 ‘법대로 사랑하라’ 속 다양한 에피소드를 통해 내가 받은 가슴 따뜻한 위로를 받을 수 있을 것이라 확신한다. 나도 더 깊은 위로와 공감을 전달하기 위해 최선을 다해 연기에 임하겠다. 많은 관심 부탁드린다”라는 각오를 밝혔다.
'법대로 사랑하라' 이승기/사진제공=KBS
'법대로 사랑하라' 이승기/사진제공=KBS
제작진은 “이승기가 ‘법대로 사랑하라’를 통해 ‘로코 황제’의 이름값을 제대로 증명할 것”이라며 “촬영 내내 ‘이래서 이승기!’라는 말을 실감하고 있다. ‘법대로 사랑하라’ 첫 방송을 흥미롭게 기다려달라”고 전했다.

‘법대로 사랑하라’는 내달 29일 오후 9시 50분 첫 방송된다.

태유나 텐아시아 기자 youyou@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