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극한초보' 이수근 "초보운전자들 따뜻한 시선으로 봐주길"…오늘(26일) 첫방


'극한초보' 이수근 "초보운전자들 따뜻한 시선으로 봐주길"…오늘(26일) 첫방
'극한초보' 이수근 "초보운전자들 따뜻한 시선으로 봐주길"…오늘(26일) 첫방
'극한초보' 출연자. / 사진제공=AXN
'극한초보' 출연자. / 사진제공=AXN
AXN 오리지널 콘텐츠 '극한초보'가 오늘(26일) 오후 8시 첫 방송된다.

'극한초보'는 국내 최초 장롱면허 탈출 공감 버라이어티. 최근 개최된 제작발표회를 통해 예비 시청자들의 기대감을 증폭시킨 바 있는 '극한초보'. 이 예능을 자신에게 딱 맞는 프로그램이라고 소개한 개그맨 이수근은 "변화되는 교통 법규나 도로에서 지켜야 할 것들에 대해서 전하는 가족적인 프로그램"이라는 말로 '극한초보'를 소개했다. 이어 송해나는 "스릴러 못지 않은 흥미진진한 재미가 살아있다. 다양한 연령대의 시청자들의 눈높이에 맞는 공감을 전할 것"이라고 말하며 첫 방송을 앞둔 소감을 전했다. '극한초보'들의 응원단장으로 나선 유튜버 카진성 역시 "초보자들이 겪는 극한의 상황에 본인의 실력을 이입해서 본다면 실력 향상에 큰 도움이 될 것"이라고 프로그램의 관전 포인트를 전했다.
'극한초보' 이수근 "초보운전자들 따뜻한 시선으로 봐주길"…오늘(26일) 첫방
'극한초보' 예고편. / 사진제공=AXN
'극한초보' 예고편. / 사진제공=AXN
이처럼 재미뿐만 아니라 '극한초보'들을 위한 공감과 응원까지 담아낸 '극한초보' 첫 방송의 게스트로는 걸그룹 소나무 출신의 배우 지수민이 함께한다. 첫 번째 초보운전러로 나서게 된 계기에 대해 "평범한 일상을 깰 무언가가 필요하다고 생각했다"라고 밝힌 그는 운전 연수 전문가와 함께 장롱면허 구출 작전을 시작한다. 초보운전자라면 누구나 한번쯤 마주했을 다양한 돌발 상황에 지수민은 과연 어떻게 대처하는 모습을 보여줄 지가 1회의 관전 포인트. 여기에 일반 초보운전자의 장롱면허 탈출기도 담아낸 '극한초보' 1회에서는 이후에 등장할 다채로운 게스트에 대한 깜짝 스포일러도 있을 것으로 기대를 모으고 있다.

걸그룹 소나무 출신 지수민의 장롱면허 탈출기로 특별한 재미를 선사할 예능 '극한초보'는 오늘(26일) 오후 8시에 첫 방송된다.

김지원 텐아시아 기자 bella@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