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진제공=ENA채널, 채널A
/사진제공=ENA채널, 채널A


배우 박성웅이 치명적인 실수를 한 홍종현에게 정색한다.

오는 25일 첫 방송 될 ENA채널, 채널A '배우는 캠핑짱'은 캠핑장 운영이 처음인 초보 사장님들이 가지각색 특별한 사연을 가진 손님들과 함께 인생을 배우는 캠핑 리얼리티 프로그램. 배우 박성웅, 신승환, 홍종현이 의기투합해 힐링과 재미가 가득한 캠핑 운영기를 써 내려갈 예정이다.

맏형 박성웅은 첫 대면부터 심상치 않은 포스를 발산, 동생들을 얼어붙게 한다. 박성웅과 처음 만나는 신승환은 물론 평소에 친분이 있던 홍종현마저 덩달아 긴장하는 모습을 보인다고.

이에 박성웅의 진두지휘 아래 최강의 영업력을 자랑하는 이사 신승환, 2% 부족한 총무 홍종현이 어떤 팀플레이를 보여줄까.

박성웅이 손님들을 향해 자비 없는 수금(?) 행위에 나서자 캠핑장의 분위기가 단번에 누아르 영화 촬영장으로 바뀐다고. 다수의 장르물에서 열연한 신승환까지 합세해 박성웅과 무시무시한 대화를 주고받아 긴장감을 자아낼 조짐이다.

하지만 냉혈한 같은 카리스마도 잠시, 손님들과 진지한 이야기를 나누며 깊이 공감하는 박성웅의 달콤·살벌한 매력에 모두가 빠져들었다는 후문이다.

그런 상황 속 박성웅의 심기가 급격히 불편해지는 일이 발생한다. 어딘가 어설픈 총무로 변신한 홍종현이 치명적인 실수(?)를 저지르게 된 것. 박성웅을 정색하게 한 사연은 무엇일지 궁금증을 자극한다.

강민경 텐아시아 기자 kkk39@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