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닥터로이어' ./사진제공=셀트리온엔터테인먼트, 몽작소
'닥터로이어' ./사진제공=셀트리온엔터테인먼트, 몽작소


신성록의 모든 비밀이 밝혀진다.

23일 MBC 금토드라마 ‘닥터로이어’ 최종회가 방송된다. 조작된 수술로 모든 걸 잃고 닥터로이어가 된 한이한(소지섭 분)의 복수는 어떤 결말을 맺을지, 베일에 싸인 남자 제이든 리(신성록 분)의 진짜 속내는 무엇인지, 검사 금석영(임수향 분)은 동생 죽음의 진실을 밝힐 수 있을지 관심이 모인다.

한이한은 5년 전 구진기(이경영 분)의 요청에 따라 정체불명의 VIP 환자에게 누구 것인지 모를 심장을 이식했다. 이후 한이한은 그 심장이 금석영 동생 가슴에 있던 것임을 알았다. 이에 5년 동안 그 심장이 대체 누구 가슴에 있는지, 정체불명의 VIP 환자는 누구인지 치열하게 찾고 또 찾았다. 그 결과 한이한은 제이든 리의 가슴에 해당 심장이 있음을 알아냈다.

제이든 리는 그동안 구진기를 향한 한이한의 복수를 도왔다. 자신의 위험부담까지 감수하면서. 만약 한이한의 예상대로 제이든 리가 5년 전 그날 심장을 이식 받은 VIP 환자라면, 그가 구진기에게 이토록 적대적인 감정을 갖게 된 이유가 무엇인지 궁금증이 치솟을 수밖에 없다. 나아가 제이든 리가 한이한에게 구진기를 처절하게 무너뜨리겠다고 한 만큼, 더욱 그의 속내가 궁금해진다.

또한 지난 15회 방송 말미 16회 예고에서 제이든 리가 연인 임유나(이주빈 분)와 함께 한국을 떠나려는 듯 공항을 찾은 모습이 공개돼 그가 들려줄 마지막 이야기에 이목이 집중된다.

‘닥터로이어’ 제작진은 “오늘(23일) 방송되는 ‘닥터로이어’ 최종회에서 제이든 리가 오랫동안 홀로 품고 있었던 비밀이 모두 밝혀진다. 이것은 구진기의 추락과 함께 ‘닥터로이어’ 최종회를 책임지는 가장 중요한 스토리 포인트가 될 것이다. 신성록은 극과 극의 감정을 오가며 ‘닥터로이어’의 마지막을 담아냈다. 충격 혹은 반전으로 다가올 제이든 리의 비밀, 이를 그린 배우 신성록이 강력한 연기에 많은 관심과 기대 부탁드린다”라고 전했다.

‘닥터로이어’ 최종회는 23일 오후 9시 50분 방송된다.


태유나 텐아시아 기자 youyou@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