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진=텐아시아DB
사진=텐아시아DB


김희재가 임영웅과의 친분을 드러냈다.

20일 방송된 Mnet ‘TMI NEWS SHOW’ 22회에는 SF9 재윤, 휘영, 가수 김희재가 객원기자로 출격, ‘무대를 찢었다고 난리 난 피지컬 스타’를 주제로 BEST 10을 살펴봤다.

이날 김희재는 트로트 계의 '몸짱'으로 임영웅을 꼽았다. 그는 "요즘 임영웅 씨가 운동을 그렇게 열심히 하고 계신다"며 "매번 헬스장에 간다고 연락해 온다. 몸을 만드는 중이다"라고 전했다.

김희재는 신곡 '짠짜짠'도 선보였다. 그의 무대를 본 재윤과 휘영은 춤 실력에 감탄했다. 김희재는 "트로트 역사상 이렇게 춤 잘 추는 가수는 없었다"며 자화자찬해 웃음을 자아냈다.

서예진 텐아시아 기자 yejin@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