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진제공=티빙
사진제공=티빙


이진주 PD가 철저한 출연자 사전 검증 과정을 공개했다.

20일 티빙 오리지널 ‘환승연애2’(연출 이진주)의 제작발표회가 코로나 19 확산 방지를 위해 온라인으로 열렸다. 이날 이진주 감독을 비롯해 사이먼 도미닉, 이용진, 김예원, 유라 등이 참석해 다양한 이야기를 나눴다.

‘환승연애2’는 누구나 한 번쯤 겪는 이별과 재회, 사랑에 대해 진한 공감을 일으키는 연애 리얼리티 콘텐츠. 새롭게 등장한 청춘남녀와 다시 모인 패널들의 케미스트리에 뜨거운 반응이 이어지고 있다.

이날 이진주 PD는 "자료라는 게 영상이나 사진, 서로 나눈 편지는 거짓말을 못 하니까 그런 것들을 많이 갖고 계신 분들을 좀 더 귀하게 모시고 싶었다"며 "그분이 어떤 가게를 하신다고 하면 찾아가서 보기도 하고, 음식을 시켜 먹기도 했다. 개개인의 진정성을 보기 위해서 나름대로 노력을 기울였다"고 밝혔다.

그는 "해볼 수 있을 만한 건 다 해봤다"며 "개인적으로 어떤 분인지 인터뷰와 실제 삶은 다를 수도 있으니까 확인할 수 있는 건 최대한 확인해보려고 노력했다"고 전했다.
.
‘환승연애2’는 지난 15일 첫 회가 공개됐다. 오는 22일 3화가 공개된다.

서예진 텐아시아 기자 yejin@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