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나는 솔로' /사진제공=ENA PLAY, SBS PLUS
'나는 솔로' /사진제공=ENA PLAY, SBS PLUS


‘나는 SOLO(나는 솔로)’ 9기 옥순과 정숙의 살벌한 ‘로맨스 기싸움’이 발발한다.

오는 20일 방송되는 ENA PLAY(이엔에이플레이), SBS PLUS 예능 ‘나는 SOLO’에서는 옥순, 정숙이 광수를 사이에 두고 팽팽한 기싸움을 하는 모습이 펼쳐진다.

앞서 옥순은 광수와 정숙이 데이트 상대가 된 상황 속, 둘 사이에 껴서 ‘맥모닝’, ‘서브웨이’ 등의 발언을 해 새로운 ‘빌런’으로 떠올랐다.

이날 상철, 광수와 각기 데이트를 마치고 돌아온 옥순, 정숙은 숙소에서 마주치자마자 묘한 분위기를 연출한다. 그러다 옥순은 “어디 갔다 왔어?”라고 정숙에게 광수와의 데이트에 대해 넌지시 묻는다. 이에 정숙은 “상철님과의 데이트는 어땠냐?”며 질문을 돌린 뒤 “옥순님이 (데이트 신청을 하러) 와서 당황한 것 같더라”고 광수 대신 상철을 선택한 옥순의 ‘정직하지 못한 선택’을 꼬집는다.

하지만 옥순 역시 정숙의 질문에 대답하지 않은 채 다시 한번 “오늘 데이트 잘 갔다 왔어요?”라고 직설적으로 묻는다. 그러자 정숙은 “신경 쓰여요? 거슬려?”라고 거침없이 돌직구를 던진다. 당황한 옥순은 “내가 한 선택인데”라며 잠시 고개를 숙인 뒤 “뭐 하고 싶은 말이 있는 것 같은데?”라며 정숙의 속내를 떠본다. 정숙은 “그냥, 데이트 즐거웠는지 궁금해서”라고 철통방어하며 살얼음판 같은 대치를 이어간다.

옥순, 정숙의 아슬아슬한 대화를 지켜보던 MC 데프콘은 “모르겠어, 이거 기싸움이지?”라며 ‘동공지진’을 일으킨다. 이에 송해나는 “두 사람이 싸우는 중인 게 맞다”라고 확인시켜준다. 이이경은 “드라마 ‘두 여자’를 보고 있는 느낌”이라며 혀를 내두른다. 이에 옥순과 정숙이 광수 때문에 불붙은 삼각관계를 어떻게 풀어나갈지 관심이 쏠린다.

달콤살벌한 9기의 첫 데이트 현장과, 광수-옥순-정숙의 삼각관계 전말은 오는 20일 오후 10시 30분 방송되는 ‘나는 SOLO’에서 확인할 수 있다.

태유나 텐아시아 기자 youyou@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