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우새'./사진제공=SBS
'미우새'./사진제공=SBS


김지민이 김준호와 공개 연애로 ‘테레사 수녀’에 등극했다.

오는 17일 방송되는 SBS 예능 ‘미운 우리 새끼’(이하 ‘미우새’)에서 김지민은 다른 곳에서 공개하지 않았던 남자친구 김준호의 실체를 낱낱이 밝힌다. 또 김준호에 대한 애정도 숨기지 않는다. 김지민은 “김준호는 내 생각을 너무 많이 한다. 머릿속에 꼭 나만 있는 사람 같다”고 고백하는가 하면 준호에게 섹시미(美)를 느꼈던 순간을 고백해 녹화장을 술렁이게 만든다.

2017년 아버지를 떠나보내고 힘들었을 당시, 김지민이 김준호에게 잊지 못할 도움을 받은 사연을 공개해 뭉클함을 자아내기도.

그러나 얼마 지나지 않아 사랑으로도 극복이 안 되는 김준호의 결점이 있다고 실토해 분위기를 반전시킨다. 그건 남들보다 유독 심한 준호의 머리 냄새. 이에 딘딘 모(母)가 신박한 솔루션을 제안해 모두를 웃음에 빠트린다. 또한 김지민의 생얼을 처음 본 준호의 반응에 지민이 크게 실망했던 사연도 공개된다.

김지민은 절친 박나래에게 남자친구 김준호를 처음 소개한 날을 떠올리기도. 지민의 남친이 준호라는 사실에 깜짝 놀란 박나래가 “이건 아니지”라며 말까지 더듬었던 일화를 털어놓아 스튜디오를 웃프게 했다는 후문이다.

김지민의 솔직하고 털털한 매력은 오는 17일 오후 9시 5분 방송되는 ‘미운 우리 새끼’에서 확인할 수 있다.

태유나 텐아시아 기자 youyou@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