배우 정유진이 13일 오전 서울 중구 크레스트72에서 열린 넷플릭스 시리즈 <블랙의 신부> 제작발표회에 참석해 포즈를 취하고 있다.
[TEN 포토] 정유진 '내가 욕망의 끝판왕'


김정민 감독의 <블랙의 신부>는 사랑이 아닌 조건을 거래하는 상류층 결혼정보회사에서 펼쳐지는 복수와 욕망의 스캔들.

김희선, 이현욱, 정유진, 박훈, 차지연 등이 출연하며 오는 15일 공개한다.

조준원 기자 wizard333@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