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브'/사진제공=tvN
'이브'/사진제공=tvN


서예지가 자신의 정체를 알아챈 유선과 은밀하게 접촉한다.

tvN 수목드라마 ‘이브’는 13년의 설계, 인생을 걸고 펼치는 한 여자의 가장 강렬하고 치명적인 격정멜로 복수극.

지난 회차에서 한소라(유선 분)는 이라엘(서예지 분)이 남편 강윤겸(박병은 분)의 불륜 상대임을 언론에 노출하고, 라엘 납치를 시도하며 분노의 폭주를 시작했다. 이에 라엘은 소라의 성범죄 교사 사실을 알리고, 기업 LY의 심장부인 전략 기획실 총책임 자리에 앉은 데 이어 윤겸의 집에서 소라를 쫓아내 기업 LY의 실질적 안주인 임을 확고히 하며 소라를 압박했다. 하지만 12회 말미에는 소라가 라엘의 진짜 정체를 알아채고 윤겸에게 폭로하며 다시금 반격을 시작했다.

이런 가운데 13일 ‘이브’ 13회 방송을 앞두고 공개된 스틸에는 라엘과 소라의 비밀스런 만남이 담겨있어 이목을 집중시킨다. 라엘은 포커페이스로 감정을 숨긴 채 어느때보다 단호하고 확고한 눈빛을 내비쳐 눈길을 끈다. 반면 소라는 의기양양한 승자의 미소를 띤 여유로운 자태로 관심을 모은다. 특히 그런 소라의 눈빛이 사뭇 의미심장해보여 긴장감을 선사한다. 이에 소라가 라엘의 복수 계획을 모두 알아챈 것인지, 라엘이 이 위기를 돌파하고 복수를 성공시킬 수 있을지 한치 앞을 예측할 수 없는 대결에 궁금증이 치솟는다.

‘이브’ 제작진은 “이번 주 라엘과 소라의 대립이 전면전으로 치닫으며 뜨거운 용암 전개가 휘몰아친다”고 귀띔하며 “예기치 않은 변수 속에 반전을 꾀하는 라엘과, 남편 윤겸을 포함한 모든 것을 원점으로 돌려놓으려는 소라가 팽팽하게 대치하며 손에 땀을 쥐게 만들 것이다. 지켜봐 달라”고 전했다.

'이브' 13회는 13일 오후 10시 30분 방송된다.

태유나 텐아시아 기자 youyou@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