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우재./사진제공=MBC
주우재./사진제공=MBC


모델 주우재가 덴마크에서 폭풍 먹방을 선보였다고 밝혔다.

7일 오후 서울 상암동 MBC 골든마우스홀에서 MBC 새 예능 '도포자락 휘날리며' 제작발표회가 열렸다. 행사에는 가수 김종국, 배우 지현우, 모델 주우재, 배우 노상현, 쇼트트랙 국가대표 황대헌과 황지영 PD, 김윤집 PD가 참석했다.

'도포자락 휘날리며'는 K-POP, 드라마, 패션, 국가대표 등 각 분야에서 두각을 드러내고 있는 한류 전령사 5인이 한국의 전통이 담긴 K아이템을 전 세계에 알리는 신개념 리얼 여행 버라이어티.

미국 뱁신대학 경영학 출신 노상현은 "덴마크 분들이 덴마크어 외에도 영어를 사용하기 때문에 나의 영어 실력이 도움이 됐던 것 같다"며 "첫 예능이라 긴장도 됐지만, 가서 다 같이 장사를 하는 입장으로서, 여행하는 한 명의 출연자로서 누가 되지 않도록 열심히 하려고 노력했다"고 말했다.

주우재는 덴마크의 첫 인상에 대해 "너무 예쁘더라. 신기했던 건 바람도 많이 불고 비도 많이 오는데 우산을 안 쓰더라. 맞으면서 자전거를 타고 다니고, 물장구를 치고, 해가 뜨면 말리는 모습을 보면서 생소하면서도 신기했다"고 밝혔다.

'노맛 먹방'으로 인기를 끌고 있는 주우재는 "덴마크에서 나는 푸드파이터였다. 숨겨져 있던 게 깨어나면서 닥치는 대로 많이 먹었다"고 밝혔다.

이에 김종국이 "눈이 돌아가서 먹더라. 그동안 '소식좌'는 거짓 방송이었으니 사과를 해야할 것 같다"고 말하자 주우재는 "거짓 방송 사과드린다. 덴마크에서는 활동량이 너무 많다보니 식욕이 늘게 되더라"고 설명했다.

'도포자락 휘날리며'는 오는 7월 10일 일요일 오후 6시 30분 첫 방송된다.

태유나 텐아시아 기자 youyou@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