박해진 /사진제공=아티스트컴퍼니
박해진 /사진제공=아티스트컴퍼니


배우 박해진이 아티스트컴퍼니와 전속 계약했다.

7일 아티스트컴퍼니는 "아시아를 대표하는 스타 박해진과 함께하게 돼 기쁘다. 박해진이 국내뿐 아니라 글로벌 시장에서도 다방면 활동을 펼치는 데 적극적으로 지원할 예정이다"고 밝혔다.

박해진은 2006년 드라마 '소문난 칠공주'를 통해 데뷔했다. 이어 '별에서 온 그대', '닥터 이방인', '에덴의 동쪽', '내 딸 서영이', '맨투맨' 등 다양한 장르의 작품에 출연했다.

한국은 물론 중국 등 아시아 전역에서 큰 인기를 얻은 박해진은 대표 한류 스타로 자리매김했다. 특히 2020년에는 '꼰대인턴'으로 통해 MBC 연기대상 대상을 받았다.

한편 박해진과 전속계약을 체결한 아티스트컴퍼니에는 배우 안성기, 정우성, 이정재, 염정아, 고아라, 김종수, 박소담, 배성우, 이솜, 김예원, 임지연, 신정근, 표지훈(피오), 조이현, 장동주, 차래형, 이수민, 장이정, 윤종빈, 이주안, 최경훈, 유정후 등이 소속돼있다.

강민경 텐아시아 기자 kkk39@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