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놀면 뭐하니?' WSG워너비 콴무진 팀, 데뷔곡 전격 교체


'놀면 뭐하니?'의 프로젝트 걸그룹 WSG워너비 콴무진 팀이 데뷔곡을 교체했다.

2일 방송되는 MBC '놀면 뭐하니?'에서는 콴무진 팀(나비·SOLE(쏠)·엄지윤·권진아)의 데뷔곡 녹음 현장이 그려진다.

이날 큰얼(정준하), 힙얼(하하) 두 대표는 멤버 구성이 완료된 후 조영수 작곡가를 만나 데뷔곡 녹음에 대해 논의했다. 조영수 작곡가는 멤버 조합 소식을 듣고 기존 ‘사랑이야’ 보다 콴무진 팀의 개성 있는 목소리를 살릴 수 있는 새로운 곡을 써도 될지 조심스레 대표들과 멤버들의 의견을 물었다.

그렇게 멤버들의 동의를 받아 맞춤 탄생된 새 데뷔곡 ‘보고싶었어’는 나비, 쏠, 엄지윤, 권진아의 각기 다른 음색이 돋보일 수 있는 곡으로 모두를 환호하게 만들었다.

순서대로 녹음실에 입장한 멤버들은 ‘음색 킬러’ 면모를 드러내며 녹음 현장의 열기를 끌어올렸다. 특히 떼창을 유발하는 후렴구는 멤버들의 감성을 하나로 모은다고. 과연 조영수 작곡가는 머리 속으로 그리던 4명의 조합에 어떤 반응을 보일지 궁금해진다.

우빈 텐아시아 기자 bin0604@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