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페스타'/사진제공=JTBC
'뉴페스타'/사진제공=JTBC


JTBC 음악 예능 ‘뉴페스타’가 힐링이 가득한 볼거리로 차원이 다른 즐거움을 선사한다.

오는 28일 방송되는 ‘뉴페스타’ 4회에서는 웃음꽃 가득한 경품 이벤트와 감성 가득한 무대들로 채워질 ‘HER 페스티벌’ DAY2 공연이 시작된다.

이날 ‘뉴페스타’에는 모두의 이목을 집중시키는 새로운 이벤트가 등장한다. ‘뉴페스타’를 찾은 출연진에게 추첨을 통해 푸짐한 경품을 제공하는 것. 특히 1등 상품이 공개되자 출연진 모두 연신 자신의 번호를 외치는 등 폭발적인 반응이 쏟아졌다고 해 과연 당첨의 행운은 누구에게 향했을지 호기심을 자극한다.

무엇보다 DAY 2에는 장필순, 에일리, (여자)아이들, SOLE(쏠) 그리고 ‘뉴페스타 컴퍼니’ 사원 이상순과 이미주까지 총출동해 페스티벌 현장을 더욱 뜨겁게 만든다. 상큼한 비주얼과 폭풍 가창력이 돋보이는 (여자)아이들의 무대는 남성 출연진의 큰 호응을 얻으며 ‘삼촌팬’들을 대거 양성했다는 후문. 몽환적 음색의 대표 주자 민니는 완벽한 감성 랩 실력을 뽐내는 등 색다른 모습을 예고해 기대감이 고조된다.

또한 ‘이효리 남편’에서 본업 싱어송라이터로 완벽 복귀한 이상순의 특별무대도 확인할 수 있다. 이상순은 그룹 마이 앤트 메리 출신 가수이자 오랜 음악 친구인 토마스 쿡과 함께 청량함 가득한 무대를 선보인다.

화려한 기타 실력과 부드러운 목소리로 출연진의 마음을 설레게 한 이상순에게 윤종신은 "내가 아는 예능인 중에 노래 제일 잘하는 것 같다"라고 해 웃음을 자아낸다. 이어 이상순 작곡이자 아내 이효리가 작사한 곡 ‘다시’를 열창, 남다른 아내 사랑꾼의 면모를 발산할 예정이다.

(여자)아이들의 색다른 변신과 본업 싱어송라이터로 복귀한 이상순의 무대는 오는 28일 오후 10시 30분 방송되는 ‘뉴페스타’ 4회에서 확인할 수 있다.

태유나 텐아시아 기자 youyou@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