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국배우 지 프룩(Zee Pruk)이 27일 오전 서울 강남구 삼익아트홀에서 열린 태국 BL 드라마 큐티파이 (Cutie Pie) 내한 기자간담회에 참석해 포즈를 취하고 있다.
[TEN 포토] 지 프룩(Zee Pruk) '한국에 또 오고 싶어요'


‘큐티파이’는 정략결혼으로 얽힌 리안과 끄아의 스파크 튀는 밀당 로맨스를 그린 드라마.

조준원 기자 wizard333@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