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진제공=피플스토리컴퍼니
사진제공=피플스토리컴퍼니


배우 서인국이 KBS 2TV 새 월화드라마 ‘미남당’의 박수무당 ‘남한준’으로 새로운 연기 변신을 예고해 이목을 끌고 있다.

오는 27일(월) 첫 방송되는 ‘미남당’은 전직 프로파일러이자 현직 박수무당의 좌충우돌 미스터리 코믹 수사극이다.

서인국은 극 중 남다른 패션 센스, 변칙과 반칙으로 중무장하며 기가 막힌 점괘와 화려한 말발을 자랑하는 박수무당 남한준으로 분한다. 그는 카리스마는 물론 능청스러운 매력을 발산하며 안방극장을 사로잡을 예정이다.

서인국은 “‘미남당’ 속 남한준과 닮았다기보다는 나보다 남한준이 물욕이 더 많고 성격이 조금 더 센 것 같다”라고 하며 실제 본인 모습과 비교하며 자신만의 매력으로 탄생시킬 ‘남한준’에 대한 호기심을 증폭시켰다.

이어 서인국은 자신의 캐릭터인 ‘남한준’을 잘 나타낼 수 있는 세 가지 대표 키워드로 ‘패션’, ‘말발’, ‘비밀’을 꼽았다. 그는 “패션은 남한준이라는 인물이 스타일리시한 패션으로 사람들의 시선을 집중시킴과 동시에 화려한 언변으로 많은 사람을 홀려 이런 부분이 남한준을 잘 표현하고 있지 않나 생각이 든다”라고 설명해 캐릭터의 매력을 극대화했다.

또한 서인국은 자신의 캐릭터를 ‘비밀’이라고 표현했다. 이어 “남한준이 박수무당이 된 이유는 남모를 비밀을 가지고 있다. 이 부분은 드라마로 직접 확인해 주시면 좋을 것 같다”라며 시청을 독려했다.

마지막으로 서인국은 “오는 27일 KBS 2TV에서 ‘미남당’이 첫 방송된다. 남한준과 미남당 멤버들이 사건을 어떻게 해결해 나가는지 재미있고 흥미롭게 지켜봐 주시면 감사하겠다. 작품에 많은 관심과 응원도 부탁드린다”라고 예비 시청자들에게 감사 인사를 잊지 않고 전했다.

한편, ‘미남당’은 카카오 페이지 공모전을 통해 대상을 수상한 정재한 작가의 웹툰 ‘미남당-사건수첩’을 원작으로 한 작품으로, 오는 27일(월) 밤 9시 50분 첫 방송된다.

서예진 텐아시아 기자 yejin@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