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종합] WSG워너비 소속사 선택 시작, 윤은혜 결정만 남았다 ('놀면 뭐하니?')


[종합] WSG워너비 소속사 선택 시작, 윤은혜 결정만 남았다 ('놀면 뭐하니?')
'놀면 뭐하니?'의 보컬 걸그룹 WSG워너비 멤버들의 소속사 선택이 시작됐다.

지난 18일 방송된 MBC '놀면 뭐하니?'에서는 WSG워너비(윤은혜, 나비, 이보람, 코타, 박진주, 조현아, SOLE(쏠), 소연, 엄지윤, 권진아, HYNN(박혜원), 정지소) 멤버들이 팀을 결정짓는 장면이 그려졌다.

이날 방송은 3사 대표들 유팔봉(유재석)-유미주(이미주), 엘레나 킴(김숙)-신미나(신봉선), 큰얼(정준하)-힙얼(하하)이 WSG워너비 데뷔곡 후보 2차 청음회를 하는 모습으로 시작됐다.

먼저 가수 양파가 작곡한 후보5 ‘너의 지금’이 공개됐다. 유팔봉은 "양파가 자신의 앨범 수록곡으로 담으려 했던 곡인데, WSG워너비를 보며 가사를 새롭게 써서 보냈다더라"고 설명했다. 이어 SG워너비 김진호가 작사, 작곡한 후보6 ‘It’s Time’(잇츠 타임)이 베일을 벗었다. WSG워너비에게 힘을 불어넣어 주는 가사가 감동을 안겼다. 또 조영수 작곡가의 곡 후보7 ‘사랑이야’를 듣자마자 유팔봉은 “조영수네”라고 단박에 눈치챘다.
[종합] WSG워너비 소속사 선택 시작, 윤은혜 결정만 남았다 ('놀면 뭐하니?')
모든 청음이 완료된 후, 3사 대표들은 총 7곡의 후보 중 각 회사에 어울리는 곡을 선택했다. 해당 곡을 듣고 WSG워너비 멤버들이 팀을 결정짓게 됐다. 세련된 도입부가 인상적이던 월드 작곡 군단의 'Clink Clink(클링크 클링크)', 김도훈·서용배가 작곡한 청량한 분위기의 ‘그때 그 순간 그대로’, 미디엄 템포곡 대가 조영수의 ‘사랑이야’가 결정됐다. 어떤 회사의 곡인지 알 수 없는 상태에서 WSG워너비 멤버들은 순서 뽑기 후 소속사 선택을 시작했다.

1번으로 청음방으로 향한 조현아는 'Clink Clink’를 선택했다. WSG워너비를 통해 발견된 ‘예능 보석’ 조현아는 앞서 이름보다 류승범 닮은꼴 ‘조승범’을 비롯해 ‘조씨’, ‘조거북목’ 등 별명으로 불리게 된 후기를 전해 웃음을 안겼다. 조현아는 “밝은 게 좋다. 항상 노래를 부를 때 울상이었는데, 이 방송에서는 웃으니까 행복하다”라고 곡 선택 이유를 설명했다.

이어 2번 코타도 조현아와 같은 곡을 골랐다. 3번 나비는 ‘사랑이야’를, 4번 정지소는 ‘그때 그 순간 그대로’를 선택해 W, S, G방으로 향한 뒤 함께 팀을 이룰 멤버들을 기다렸다.

5번 권진아는 ‘사랑이야’를 선택해 S방에 있던 나비와 만났다. 권진아가 문을 열고 들어오자 나비는 “같이 목소리를 맞춰보고 싶다고 방금 이야기하고 있었다”라고 놀라움을 감추지 못했다. 파워 보컬과 음색 장인의 만남이 성사된 ‘사랑이야’ 팀 멤버 조합이 기대를 모았다.
[종합] WSG워너비 소속사 선택 시작, 윤은혜 결정만 남았다 ('놀면 뭐하니?')
6번으로 청음방에 들어간 이보람은 씨야 활동 시절 인연이 있는 작곡가들의 곡을 듣던 중 눈물을 흘려 뭉클함을 자아냈다. 이보람은 ‘사랑이야’를 듣다가 갑자기 울컥하며 “작곡가가 누군지 알 것 같다”라며 말했고, 결국 ‘그때 그 순간 그대로’를 들으며 결국 눈물을 터뜨렸다. 이보람은 “요즘에 미디엄 템포 곡을 하는 가수들이 많이 없다. 그런 곡이 다시 사랑을 받았으면 좋겠다고 생각했다”라고 그리움과 간절함을 드러냈다.

마음을 추스르고 이보람이 향한 방은 다름 아닌 정지소가 있던 G방(‘그때 그 순간 그대로’)이었다. 두 사람은 마주치자마자 서로 껴안으며 환호했다. 정지소는 “언니랑 만나기로 약속했다고 말하며, 계속 기다렸다. 대박이다. 진짜 운명인가 보다”라고 말했고, 이에 이보람 역시 “계속 같이 하고 싶다고 했었다. 네가 있어서 너무 좋다”라고 기뻐했다.
[종합] WSG워너비 소속사 선택 시작, 윤은혜 결정만 남았다 ('놀면 뭐하니?')
7번으로 청음방에 들어선 박진주는 'Clink Clink’를 선택해, 조현아와 코타가 있는 W방으로 향했다. 박진주는 “(굽이 높은) 신발을 보고 (정체를) 눈치챘다”라며 ‘단신 라인’의 탄생에 반가움을 표현했다. 남다른 텐션의 조현아와 상반된 텐션의 코타, 박진주의 케미가 벌써부터 유쾌한 조합을 예고했다. 세 사람은 WSG워너비 내 또다른 단신 HYNN(박혜원)이 오기를 기다렸지만, 바람(?)과는 다르게 HYNN(박혜원)은 정지소, 이보람이 있는 G방으로 향했다.

소속사 선택을 시작한 WSG워너비의 행보가 시청자들을 설레게 하는 가운데, 다음 방송 예고편에는 남은 멤버들 윤은혜, 소연, 엄지윤, SOLE(쏠)까지 모두 소속사 선택을 완료하는 모습이 담겼다. 소속사별 팀을 이룬 WSG워너비 조합은 과연 어떤 모습일지 기대감을 끌어올렸다. 또 WSG워너비의 본격적인 활동을 위해 흩어진 3사 대표들의 분주한 모습이 공개돼, 각 팀들과 3사의 케미에 대한 궁금증을 높였다.

우빈 텐아시아 기자 bin0604@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