배우 정태우./사진제공=KBS
배우 정태우./사진제공=KBS


배우 정태우가 KBS2 예능 '살림남2'를 통해 반가운 근황을 전한다.

17일 ‘살림하는 남자들 시즌2’(이하 ‘살림남2′) 제작진이 배우 정태우가 새로운 살림남으로 합류한다고 밝혔다.

7세에 데뷔한 정태우는 수많은 드라마에 출연하며 꾸준히 사랑을 받아온 연기 경력 35년 차 명품 배우. 특히 드라마 ‘한명회’, ‘여인천하’, ‘무인시대’ 등 사극에서 흡인력 높은 연기를 선보여 대표적인 왕 전문 배우로 일컬어지고 있다.

2005년 승무원 아내와 결혼해 슬하에 2남을 둔 정태우는 평소에도 SNS 등을 통해 두 아들과 가족에 대한 애정을 아낌없이 표현, 사랑꾼 남편이자 다정한 아빠의 면모를 드러내 화제를 불러모으고 있다.

정태우의 ‘살림남2’ 합류가 전해지며 반가움을 선사하는 가운데 제작진은 “어디서도 볼 수 없었던 정태우의 반전 모습을 방송을 통해 확인할 수 있을 것”이라고 귀띔해 호기심과 기대감을 증폭시키고 있다.

새로운 살림남 정태우의 살림기는 오는 6월 25일 방송되는 ‘살림남2’에서 첫 공개된다.

태유나 텐아시아 기자 youyou@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