티빙 양지을 대표./사진제공=티빙
티빙 양지을 대표./사진제공=티빙


티빙 양지을 대표가 구독료 동결과 통신사 제휴 계획을 밝혔다.

16일 티빙은 서울 광화문 포시즌스호텔에서 ‘티빙 X 파라마운트+’ 미디어데이를 열었다.

이날 마크 스펙트 파라마운트 중앙&북유럽·아시아 총괄대표, 박이범 파라마운트 아시아 사업·스트리밍 대표, 양지을 티빙 대표, 파라마운트+ 오리지널 시리즈 ‘헤일로’에 출연한 배우 하예린·공정환, 공동투자작 ‘욘더’ 이준익 감독이 참석했다.

이날 양지을 대표는 티빙의 구독료 인상에 대해 "가격 인상은 현재로는 없다"고 밝혔다.

더불어 티빙은 KT와의 전략적인 제휴를 발표한바. 양 대표는 "KT물론이고 LGU+도
확정이 됐다"며 "앞으로 KT와 LGU+ 두 고객께서도 티빙과 파라마운트를 이용할 수 있도록 할 예정"이라고 전했다.

서예진 텐아시아 기자 yejin@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