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진=보그 코리아 공식 유튜브 영상 캡처
사진=보그 코리아 공식 유튜브 영상 캡처


배우 이하늬가 만삭 화보 비하인드 스토리를 공개했다.

이하늬는 지난 8일 보그 코리아 공식 유튜브 채널을 통해 '이하늬가 만삭 화보를 찍은 이유는? 그날의 촬영 현장 대공개'라는 제목의 영상에 출연했다.

공개된 영상 속 이하늬는 "좀 힙한? 임산부 화보라기에는 그냥 배가 나온? 특히나 여배우분들은 배가 나오는 것에 대해 임신 기간에도 숨기고 싶은 마음이 있다. 좀 안타깝더라. 임신 기간이 정말 행복하고 좋은 에너지가 나온다. 그걸 대중과 좀 나누고 싶었다"고 운을 띄웠다.

더불어 "미우미우로 만삭 컷 찍은 사람은 아마 저밖에 없을 거다. 원래 이만한 상표가 배 밑에 있는데 배가 하도 커서 이렇게 늘어난 상태다. 경계 없이 과감하게 넘나들면서 재밌게 자연스럽게 매칭해보니 재밌었다"며 만족해했다.

그는 "내가 행복한 게 태교라고 생각한다. 그렇게 태교를 따로 하거나 그러지는 않았다. 좋아하는 자연이나 요가나 매일 운동도 하고 좋아하는 것들로 태교를 채우니 스스로 만족스럽더라"고 이야기했다.

이하늬는 또 '친구 같은 엄마'가 되고 싶다고 소망했다. 그는 "'뭘 해라, 뭘 하지 마라' 그런 이야기를 해야 할 때도 있겠지만 큰 범위 안에서는 그 친구가 좋아하는 걸 도와주고 친구같이 인격적으로 재미있게 살 수 있었으면 좋겠다"고 말했다.

차기작에 대한 질문도 나왔다. 이하늬는 "사실 진짜 엄마가 되는 거니까 '엄마 역할'을 해보고 싶다. 몸이 근질근질해서 액션도 하고 싶다. 하고 싶은 게 말하다 보니까 되게 많다"며 멋쩍은 웃음을 보였다.

이하늬는 엄마로서 행복한 순간도 고백했다. 그는 "조이(태명)가 뱃속에서 움직이면 그게 느껴질 때 제일 행복하다. 생명이 주는 에너지가 어마어마하다. 제 안에 심장이 두 개가 뛰는 이 시기를 즐기고 싶다"고 언급했다.

마지막으로 이하늬는 "오늘 일을 했다는 느낌보다도 인생의 한 페이지를 또 나중에 추억하게 됐다고 생각했다"고 표현했다.

한편 이하늬는 2021년 비연예인 남성과 결혼했다. 이하늬는 현재 임신을 했으며, 곧 출산을 앞두고 있다. 그는 최근 만삭으로 찍은 파격 화보로 화제를 모으기도 했다.

윤준호 텐아시아 기자 delo410@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