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캉스' ./사진제공=ENA PLAY, MBN
'스캉스' ./사진제공=ENA PLAY, MBN


1박에 1870만원인 부산 'P' 호텔에서의 스위트한 식사를 즐기기 위한 호스트와 게스트의 치열한 접전이 벌어진다.

30일 방송되는 ENA PLAY, MBN 예능 ‘호캉스 말고 스캉스’(이하 ‘스캉스’) 2회에서는 최고급 호텔 철판 요리와 동네 맛집을 건 복불복 게임이 펼쳐진다.

이날 방송에서는 예지원, 손담비, 소이현, 소유, 보라, 김종민이 저녁 식사가 걸린 ‘스위트’와 ‘언 스위트’ 카드 찾기에 나선다. 이들은 게임 시작 전 몸을 푸는 등 전투력을 급상승시켜 웃음을 유발한다.

누가 스위트 식사를 즐기는 3인이 될지 궁금해지는 가운데, 게스트와 호스트는 스위트룸 곳곳을 분주하게 돌아다니며 카드 찾기에 집중한다. 특히 김종민은 “내가 노하우 하나 가르쳐 줄까?”라며 보라에게 예능 14년 차의 꿀팁을 전수하며 생색을 낸다고. 소이현은 이번에도 손쉽게 카드를 발견하며 다수의 카드를 손에 넣었다는 후문이다.

소유와 김종민은 때아닌 논쟁을 벌인다. 두 사람은 자신들이 찾은 카드의 초성을 보고 ‘ㄱㄱ’과 ‘ㄴㄴ’으로 팽팽한 의견 대립을 빚으며 웃픔을 안길 예정이다.

여기에 손담비는 김종민의 말에 세상 다 잃은 표정으로 “나 울 거야”라고 선언한다. 이도 잠시, 그녀는 급격히 화색을 띠며 자꾸만 새어 나오는 미소를 감추지 못한다고 해 손담비가 천당과 지옥을 오간 까닭은 무엇일지 궁금증을 모은다.

시청자들의 군침을 유발할 음식의 향연은 30일 ENA PLAY에서 밤 10시 40분, MBN에서 밤 11시 방송되는 ‘호캉스 말고 스캉스’에서 확인할 수 있다.

태유나 텐아시아 기자 youyou@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