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동상이몽2' 스틸컷./사진제공=SBS
'동상이몽2' 스틸컷./사진제공=SBS


손담비, 이규혁이 2세 계획을 밝힌다.

오는 30일 방송되는 SBS 예능 '동상이몽2-너는 내 운명‘(이하 '동상이몽2')에서는 손담비, 이규혁과 '기승전 결혼'을 외쳤던 손담비 어머니의 유쾌한 만남이 담긴다.

손담비, 이규혁은 손담비의 어머니를 만나기 위해 한 재래시장을 찾는다. 손담비 어머니는 이전부터 ‘기승전 결혼'을 외치며 외동딸인 손담비의 결혼을 누구보다 바라온바. 어머니는 드디어 성사된 딸의 결혼에 행복한 듯 사위 이규혁을 만나자마자 함박웃음을 지어 훈훈한 분위기를 자아낸다.

심지어 어머니는 시장 곳곳의 단골 가게들을 방문하여 사위 이규혁을 자랑하는가 하면 시장 한복판에서 방탄소년단의 노래에 맞춰 춤을 춰 스튜디오를 들썩이게 만든다. 어머니가 방탄소년단의 춤을 춘 이유는 바로 이규혁 때문이라고 해 궁금증을 자아낸다.

이어 손담비 어머니는 2세 잔소리에 돌입한다. 어머니의 기습 임신 질문에 이규혁은 진땀을 뺀다. 이에 손담비, 이규혁은 두 사람의 2세 계획을 최초로 고백해 모두의 시선을 사로잡는다. 손담비는 스튜디오에 있던 이지혜와 임창정의 아내 서하얀만의 특별한 임신 기운까지 받았다고.

손담비, 이규혁의 충격 고백으로 스튜디오가 발칵 뒤집힌다. 결혼 전 상견례를 회상한 손담비는 “상견례 날 우리 없이 어머님들끼리만 만나지 않았냐”며 말문을 연다. 이어 손담비, 이규혁이 상견례 당일 불참을 선언해 결혼 당사자들 없이 양가 어머니들끼리만 만나게 됐다는 놀라운 사실이 밝혀져 충격을 안긴다. 이에 스튜디오에서는 “어머님들끼리만?”, “그런 일이 있을 수 있어?”라며 놀라움을 감추지 못했다는 후문.

손담비, 이규혁의 '당사자 없는 상견례' 전말은 오는 30일 오후 11시 10분 방송되는 ‘동상이몽2’에서 확인할 수 있다.

태유나 텐아시아 기자 youyou@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