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혜진 "요즘 방송 1개"
"내가 청와대를 갔는데"
사진=유튜브 채널 '인생84' 영상 캡처
사진=유튜브 채널 '인생84' 영상 캡처


기안84가 모델 한혜진을 만나 술자리를 가졌다.

지난 28일 유튜브 '인생84'에는 '한혜진 술터뷰'라는 영상이 게재됐다. 공개된 영상에서 기안84는 술 한 잔을 따르며 "참 이렇게 또 준비 역시 누나는 진짜"라며 자리를 마련한 한혜진을 칭찬했다.

한혜진은 "너 손은 닦았어? 너 뭐야 손에 습진 왜 이렇게 많아?"라며 기안84와의 만남을 반겼다.

기안84는 이어 한혜진을 소개했다. 그는 "이름 한혜진 키가 177cm, 몸무게 52kg, MBTI는 ISTP. 내가 선정한 주요 경력으로는 '회식비 제일 많이 내는 사람 1위', '일할 때 투덜대는 사람 2위', '자비로워진 사람 1위', '옷 잘 입는 사람 1위', '안주 없이 술 오래 먹는 사람 1위'"라고 말했다.

한혜진은 근황에 관해서 밝혔다. 그는 "요즘 방송은 1개 한다"며 "골 때리는 그녀들은 무릎 부상으로 하차했다"고 언급했다.

또 한혜진은 "얼마 전에 모 유명 작가님의 그림 레슨을 받았다. 내 첫 작품을 보여줄게"라며 그림을 들고 왔다. 그는 "내 작품을 공개하는 것은 처음이다"라며 설레는 마음을 드러냈다.

그림을 본 기안84는 "아니 근데 그리긴 그렸다. 그건 알아. 제소칠 했네! 제소칠. 이렇게 한 다음에 막 몇억에 파는 애들도 있다. 말 약간 말재주 싸움이다"라고 응원했다.

기안84는 또 "누나 요즘 왜 프로그램 1개밖에 안 하냐? 원래 방송 귀신이지 않았냐?"고 질문했다. 한혜진은 "일단 뭐가 들어와도 의욕이 안 생긴다. 그 마음가짐으로 프로를 시작 못 하겠더라. 프로그램을 많이 고사하고 있는 상태고, 대표님한테 '기안이 유튜브 촬영 집으로 올 것 같다' 얘기했더니, '넌 이런저런 프로그램도 안 나가더니'라고 하더라"며 기안84와의 친분을 과시했다.

더불어 "원칙은 딱 하나다. 내가 나가서 재밌거나 내가 나가서 보는 사람들이 재밌거나 둘 중의 하나는 나와야 한다"라고 덧붙였다. 이를 듣던 기안84이 "누나 정치하면 잘할 것 같다"라고 말했고, 한혜진은 "나 정치 얘길 하나 하고 싶은 게 있다. 내가 청와대를 들어갔는데"라며 주위를 살폈다.

그는 "(제작진들) 대본 본다. 대본 본다"라고 언급했고, 기안84는 "다른 이야기를 하자"라며 자연스럽게 넘어갔다.


윤준호 텐아시아 기자 delo410@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