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어갓' 오정연 "노홍철과 내내 바이크 얘기…머리 비워지는 희열"


오정연이 차, 바이크에 대한 사랑을 드러냈다.

27일 디스커버리 채널 코리아 오리지널 예능 '저 세상 중고차-기어갓'(이하 '기어갓') 제작발표회가 서울 중구의 앰배서더 서울 풀만 호텔에서 열렸다. MC로 발탁된 박준형, 노홍철, 이특, 신동, 오정연과 하정석 PD가 참석했다.

오정연은 현장 진행과 경매를 통해 다양한 중고차의 변신과 두 팀의 승패 현황을 긴장감 넘치게 전달하는 역할을 맡았다. 오정연은 “MC들과 시청자들에게 중고차를 소개하고, MC들이 이 차를 한 번 고쳐보겠다는 의지를 다지게 하는 역할을 한다. 차량 딜러들에게 구매 희망가를 받는다. 구매 희망가를 발표하고 어떤 팀이 우승했는지 전반적인 진행 역할을 맡았다”고 소개했다.

오정은은 평소 바이크 타는 것을 즐긴다. 오정연은 “어딜 가나 제가 운전하고 요즘은 대기할 때마다 노홍철과 바이크 얘기를 한다. ‘기어갓’ 섭외가 왔을 때 너무 하고 싶었다. 차 관련 프로그램을 진행해보니 너무 재밌다. 머리가 복잡한 시대에 머리를 비울 수 있는 희열을 느낀다. 바이크를 잘 타면서도 안전하게 타야겠다고 생각한다”고 말했다. 차와 바이크 둘 중에 선택하라고 하자 오정연은 고민하다가 “차”를 택했다. 그는 “이런 차가 있었나 싶을 정도로 매력 있는 추억의 차에 빠지고 있다. 저도 사고 싶은 차가 있더라”고 전했다.

'기어갓'은 오래된 중고차를 경매 방식을 통해 저렴하게 구입한 뒤 복원과 수리 과정을 거쳐 최고가에 재판매하는 버라이어티. 오는 31일 저녁 8시, 디스커버리 채널 코리아에서 첫 방송한다. 국내뿐만 아니라 아시아태평양 지역의 디스커버리 계열 채널과 OTT 플랫폼인 디스커버리 플러스(D+)를 통해서도 공개될 예정이다.

김지원 텐아시아 기자 bella@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