천우희 /사진제공=H&엔터테인먼트
천우희 /사진제공=H&엔터테인먼트


배우 천우희가 OTT 시리즈 '머니게임' 최종 멤버로 새롭게 합류했다.

27일 스튜디오N에 따르면 천우희가 '머니게임'에 출연을 확정지었다. 이에 천우희는 류준열, 박정민, 박해준, 배성우, 이열음, 이주영, 문정희와 함께 호흡을 맞춘다.

'머니게임'은 배진수 작가의 웹툰 '파이게임'과 '머니게임'을 합쳐 새롭게 각색한 8부작 드라마. 사회적 인프라가 단절된 공간 속 사망자가 나오면 게임이 종료되는 극한의 설정 속에서 참가자 8인이 협력과 반목을 거듭하는 이야기를 담는다. 영화 '비상선언', '더 킹', '관상'의 한재림 감독이 각본과 연출을 맡았다.

천우희가 맡게될 캐릭터는 당초 이지은(아이유)이 캐스팅 됐으나 스케줄을 이유로 출연이 불발됐다. 탁월한 연기력과 소화력을 지닌 천우희가 8번째 멤버로 캐스팅 되면서 '머니게임'과 어떤 시너지를 낼지 벌써부터 주목된다.

제작은 '스위트홈', '그 해 우리는', '유미의 세포들' 등 네이버웹툰의 영상화 사업을 이끄는 스튜디오N과 영화 '더 킹', '비상선언' 등을 제작한 매그넘나인이 맡는다. 투자는 롯데컬처웍스가 담당하며 공동 제작사로 참여한다.

강민경 텐아시아 기자 kkk39@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