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어게인 마이 라이프' 스틸 / 사진제공=삼화네트웍스, 크로스픽쳐스
'어게인 마이 라이프' 스틸 / 사진제공=삼화네트웍스, 크로스픽쳐스


SBS '어게인 마이 라이프'(이하 '어겐마') 이준기가 이전 삶에서 자신을 죽인 살인자 현우성과 재회한다.

'어겐마' 측은 12회 방송을 앞둔 14일, 김희우(이준기 분)가 복수의 피로 얽힌 닥터K(현우성 분)와 외나무다리에서 격돌하는 스틸을 공개했다.

'어겐마'는 인생 2회차, 능력치 만렙 열혈 검사의 절대 악 응징기. 지난 방송에서 김희우는 김석훈(최광일 분)의 목숨줄을 갖고 직접 조태섭(이경영 분)을 찾아가 "김석훈 검사장 잡겠습니다"라고 선포하며 본격적으로 조태섭, 김석훈 카르텔 척결에 돌입했다. 과연 김희우가 김석훈의 뒷배 조태섭을 끊어내고 김석훈을 제거할 수 있을지 향후 전개에 대한 궁금증이 높아지고 있는 상황.

공개된 스틸에는 악연으로 얽힌 김희우와 닥터K의 인생 2회차 재회가 담겼다. 마침내 김희우가 자신을 죽인 살인자와 외나무다리에서 만나게 된 것. 마스크를 쓴 상태에서도 닥터K와 마주선 김희우의 싸늘한 눈빛만큼은 칼날처럼 날카롭다. 이와 함께 닥터K의 손아귀에 잡혀있는 검사 구승혁(김경민 분)에게 시선이 쏠린다. 얼굴이 피범벅이 된 위기의 상황에 궁금증이 모아진다.

앞선 12회 예고편에서 검사 구승혁의 위기가 담겨 시선을 강탈했다. 조태섭의 행동대장 닥터K에게 불의의 공격을 당하는 구승혁의 모습과 함께 조태섭이 "정의로운 검사의 입은 내가 닫아주지"라며 구승혁의 제거를 명령하는 모습이 이어지며 긴장감을 높였다.

김희우는 조태섭과 닥터K의 함정에 빠진 패기의 검사 구승혁을 위기에서 구해낼지, 나아가 닥터K에게 이전 삶의 설욕을 풀 수 있을지 관심이 쏠리고 있다.

'어겐마' 12회는 14일 밤 10시에 방송한다.

김지원 텐아시아 기자 bella@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