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별똥별' 스틸컷./사진제공=tvN
'별똥별' 스틸컷./사진제공=tvN


배우 송지효가 tvN 금토드라마 ‘별똥별’에 특별 출연한다.

‘별똥별’은 ‘별(STAR)들의 똥을 치우는 별별 사람들’이란 뜻으로, 하늘의 별과 같은 스타들의 뒤에서 그들을 빛나게 하려고 피, 땀, 눈물을 흘리는 사람들의 리얼한 현장 이야기를 그린 로맨틱 코미디. 화려한 스포트라이트 뒤에 가려져 있던 연예계를 재기발랄한 에피소드에 담아내고 있다.

이와 함께 ‘별똥별’에는 박정민, 서이숙, 윤병희, 김슬기, 이기우, 강기둥, 이상우, 채종협, 오의식 등 배우들이 깜짝 출연해 연예계 속 별별 사람들을 맛깔스럽게 소화해내고 있다. 이에 ‘별똥별’에 또 어떤 배우가 등장해 개성 넘치는 캐릭터를 소화해낼지 주목되는 상황. 이 가운데 ‘별똥별’ 측이 오늘(13일) 방송되는 7회에 인기 배우 송지희 역으로 특별출연하는 송지효의 현장 스틸을 공개해 기대감을 끌어올린다.

공개된 스틸 속 송지효는 극 중 온스타일보 연예부 기자 조기쁨 역의 박소진과 인터뷰를 진행하는 모습. 주위를 압도하는 배우 포스가 탄성을 자아내는 가운데 박소진 앞에서 취하고 있는 송지효의 돌발 행동이 시선을 강탈한다.

박소진 앞에서 보란 듯이 엎드려 누우며 일명 ‘눕터뷰’를 진행하고 있는 것. 이 같은 모습에 동공 지진을 일으키고 있는 박소진의 모습이 깨알 같은 웃음을 자아낸다. 여기에 둘 사이에 흐르는 묘한 신경전이 흥미를 자극한다. 이에 전무후무한 인터뷰 애티튜드를 탑재한 인기 배우 캐릭터를 맡아 임팩트 넘치는 연기를 선보일 송지효의 활약과 박소진과의 연기 호흡에 기대가 모인다.

송지효의 특별출연은 ‘별똥별’의 연출자인 이수현 감독과의 인연으로 성사됐다. 드라마 ‘마녀식당으로 오세요’를 통해 이수현 감독과 인연을 맺은 송지효는 특별출연 요청을 흔쾌히 받아들이며 빛나는 의리를 보여줬다고. 이에 송지효의 가세로 한층 빛을 발하고 있는 ‘별똥별’ 속 카메오 열전에도 기대감이 커진다.

‘별똥별’ 7회는 13일 오후 10시 40분 방송된다.

태유나 텐아시아 기자 youyou@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