우혜림, '산후우울증' 겪은 사연 공개
심각 상황에 이금희 '깜짝'
아들 신시우 미공개 사진 오픈
사진제공=KBS2 '갓파더'
사진제공=KBS2 '갓파더'


우혜림이 '갓파더'에서 산후우울증을 겪었던 이야기를 밝힌다.

오는 10일 방송하는 KBS2 '新가족관계증명서 갓파더'(이하 '갓파더')에선 강주은의 딸 혜림이 스튜디오에 출연한다.

혜림은 '갓파더' 스튜디오에 출연해 MC 이금희와 산후우울증에 관한 대화를 나눈다. 산후우울증 당시 자신이 상상했던 현실과는 많이 달랐다는 혜림. 이금희는 심각했던 상황을 듣고 크게 놀란다.

이와 함께 혜림은 강주은의 도움을 받은 일화를 전할 예정이다. 친한 지인들과 강주은의 격려와 응원으로 인해 산후우울증을 극복할 수 있었다고. 혜림을 위해 강주은이 어떤 행동을 했을지 호기심을 증폭시킨다.

또한 '갓파더' 31회에서는 혜림 아들 신시우의 미공개 사진을 공개한다. 특히 아버지 신민철과 판박이 같은 시우의 모습에 혜림과 이금희는 흐뭇한 미소를 감추지 못한다는 후문이다.

이 같은 혜림의 출연 소식에 '갓파더' 시청자들의 뜨거운 관심이 이어지고 있다. 이외에도 '갓파더' 31회에선 강주은이 가비와 그의 '남자 사람 친구' 조권을 만나 "이건 아닌 거 같다"라며 경악한 사연까지 방송된다는 귀띔. '갓파더'가 선사할 또 다른 재미에 대한 기대감이 고조된다.

'갓파더'는 매주 화요일 밤 10시 40분 방송한다.

서예진 텐아시아 기자 yejin@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