때리는 아내&맞는 남편
양재진 “세상에 맞을 짓은 없다"
사진제공 = 채널A, ENA채널 '애로부부'
사진제공 = 채널A, ENA채널 '애로부부'


채널A, ENA채널 ‘다시 뜨거워지고 싶은 애로부부(이하 애로부부)’가 우울증이라며 이혼을 요구했던 남편이 “상간자 소송해달라”고 또 비이성적인 요구를 하는 상황에 놓인 아내의 사연 ‘애로드라마-최고의 이혼’으로 보는 이들을 경악하게 했다. 이어 ‘폭력’을 놓고 격돌한 동갑내기 부부의 ‘속터뷰’도 MC들을 놀랍게 했다.

7일 방송된 ‘애로부부’에서는 우울증으로 이혼을 요구했던 남편이 숨긴 충격적인 비밀을 알아버린 아내의 사연 ‘최고의 이혼’이 공개됐다. 회사 생활을 힘들어하던 남편은 “상사에게 지속적인 괴롭힘을 당해 왔지만, 아내와 아이를 보며 참다 결국 우울증까지 왔다”며 퇴사 통보와 함께 아내에게 이혼을 요구했다.

남편은 이혼하거나 죽게 해달라며 아내를 협박했고, 사택을 떠나 아내의 친정집으로 이사하는 날 결국 잠적했다. 그렇게 반년이 지난 뒤 남편은 절에서 지냈다는 소식과 함께 “나는 고장 난 놈이다. 당신은 새 출발했으면 좋겠다”라며 또 이혼을 요구했다. 결국 아내는 이혼을 결심했지만, 남편이 잠적한 동안 퇴직금과 재산을 모두 탕진해 천만 원도 안되는 돈을 받고 합의 이혼해야 했다.

이혼 후 빠듯하게 살던 아내는 남편이 떵떵거리며 잘 살고, 새로 결혼까지 한다는 소식을 들었다. 심지어 남편은 자신의 명의로 전셋집까지 마련한 상황이었다. 이를 따져 묻자 남편은 이혼 후 생긴 재산과 여자라며 잡아뗐고, 연락처까지 바꾸고 잠적했다. 그런데 얼마 뒤 남편은 또다시 허름한 몰골로 나타났고, “상간자 소송으로 위자료를 받아 나누자”며 자신의 외도 사실을 고백했다.

남편은 과거 직장상사의 아내와 불륜 사이였고, 서로 이혼한 뒤 살림을 합치기로 약속해 ‘우울증 쇼’를 펼쳤다. 하지만 남편이 이혼하자 상간녀는 말을 바꿨고, 남편은 복수심에 아내에게 상간자 소송을 부추긴 것이었다. 아내는 “합의이혼을 했으면, 남편이 몰래 빼돌린 재산은 다시 분할받을 수 없냐”며 자문을 구했다.

기막힌 사연에 MC들은 “정말 최고의 이혼이다. 이혼 잘하셨다”라며 비정상적인 남편에 질색을 했다. 법률 자문을 담당한 남성태 변호사는 “남편이 아내를 속여서 이혼한 상황이기에 남편에게 위자료 청구가 가능하다. 단, 이혼한 날로부터 2년 이내에 찾은 재산만 가능하다”라며 발 빠르게 움직이길 권했다. MC 최화정은 “아이에게 아빠는 중요한 존재지만, 없느니만 못한 남편이다”라며 아이와 함께 사연자가 행복하길 바랐다.

한편, ‘속터뷰’에는 5살 딸을 둔 동갑내기기 부부 임승규, 김혜선이 등장했다. 이들은 ‘속터뷰’ 최초로 부부 팔씨름을 시작했다. 팔씨름은 5초 만에 키 170cm에 달하는 아내의 승리로 끝이 났고, 남편 임승규는 “아내가 폭력적이다. 물리적으로 아프게 한다”며 아내에게 무릎 꿇고 맞은 사연을 털어놓았다. 이에 아내 김혜선은 “당시 임신한 상태였는데 나를 두고 방탕한 음주 게임을 해 때렸던 거다”라며 억울해했다. 또 “남편이 피해자인 척하는데 안 도와주는 남편에 화난 것”이라며 항변했다.

또 김혜선은 “남편이 잔소리가 많다. ‘살림을 왜 이렇게 해? 장모님께 안 배우고 뭐 했어’라고 말하는데 이건 싸우자는 거 아니냐”라며 입장을 설명했다. 이에 남편 임승규는 “권유를 하는 거지 잔소리가 아니다”라며 억울해했다. 서로 억울하기만 한 이 부부의 설전은 “상해 입히지 말라”는 남편과 “평생 때릴 거다”라는 아내의 최종 요구로 끝이 났다.

MC 장영란은 “남편은 잔소리를 줄이고, 아내는 남편 대신 샌드백을 놓고 운동으로 풀면 좋겠다”라며 해결책을 제안했다. MC 양재진은 “어떠한 폭력도 정당화할 수 없고, 세상에 맞을 짓은 없다. 두 사람은 부부보단 10대 친구처럼 미성숙한 모습이다. 성숙한 부모의 모습을 위해 말과 행동에 대한 배움이 필요하다. 아내는 감정 컨트롤하는 연습, 남편은 본인 생각을 표현하는 연습이 필요하다”라며 두 사람이 함께 전문가의 도움을 받길 조언했다. MC들은 남편의 생명을 위해 만장일치로 남편 임승규의 손을 들어주었다.

본격 19금 부부 토크쇼 ‘애로부부’는 매주 토요일 밤 11시 채널A와 ENA채널에서 방송된다.

서예진 텐아시아 기자 yejin@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