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종합] 김민규, "안경 키스신, 내가 봐도 섹시" 설인아와 '핑크빛 의혹' 해명('전참시')


[종합] 김민규, "안경 키스신, 내가 봐도 섹시" 설인아와 '핑크빛 의혹' 해명('전참시')
사진=MBC '전지적 참견 시점' 방송 캡처
사진=MBC '전지적 참견 시점' 방송 캡처
김민규가 화제의 '안경 키스신'에 대해 자신이 봐도 "섹시했다"고 말했다.

지난 7일 방송된 MBC '전지적 참견 시점'에는 배우 김민규가 출연했다.

김민규는 최근 종영한 SBS 드라마 '사내맞선'에서 비서실장 차성훈 역을 맡아 배우 설인아와 커플 연기를 했다. 방영 당시 김민규가 안경을 벗으며 설인아에게 "다시 잊지 못하게 해주겠다"며 박력 넘치게 키스하는 장면은 화제가 됐다.

김민규는 자신의 키스신을 "많이 돌려 봤다"고 말했다. 그는 "안경에 초점이 갈 거라고는 아예 생각 못 했다. 의도치 않은 부분에서 화제가 되길래 시청자들이 어떤 부분을 좋아해 주셨나 싶어서 찾아봤다"고 밝혔다. 그러면서 "제 입으로 말하기는 그렇지만 멋있다기보다는 좀 섹시하더라"며 쑥스러워했다.

홍현희는 "상기된 얼굴로 계속 그 이야기를 하는 걸 보니 인아 씨와 뭐가 있는 것 같다"며 설인아와 실제 핑크빛 기류를 의심했다. 전현무도 "많이들 이야기하더라"고 거들었다. 양세형은 당황한 김민규를 보고 "표정이 어색하다"고 놀렸다.

김민규는 "주연 배우 네 명이 다 친하다"고 해명했다. 홍현희는 "뻔한 이야기다. 연락하냐 안 하냐"고 물었다. 김민규는 "배우들끼리 다 같이 연락한다"고 밝혔다. 이영자는 "팬이었기 때문에 실제로 이뤄졌으면 하는 마음이 있다"며 드라마에 몰입했다. 송은이도 "우리가 못 빠져 나왔다"고 공감했다. 김민규는 "이런 반응이 좋다. 배우로서 뿌듯하다"며 기뻐했다.
[종합] 김민규, "안경 키스신, 내가 봐도 섹시" 설인아와 '핑크빛 의혹' 해명('전참시')
[종합] 김민규, "안경 키스신, 내가 봐도 섹시" 설인아와 '핑크빛 의혹' 해명('전참시')
[종합] 김민규, "안경 키스신, 내가 봐도 섹시" 설인아와 '핑크빛 의혹' 해명('전참시')
사진=MBC '전지적 참견 시점' 방송 캡처
사진=MBC '전지적 참견 시점' 방송 캡처
김민규 매니저는 "김민규가 '사내맞선'에서 진중하고 시크한 이미지를 보여줬는데 실제로는 장난기 많고 강아지 같은 성격"이라고 밝혔다. 이날 김민규는 '허당'에 '맵찔이' 매력으로 웃음을 안겼다. 종이가방에 소지품을 넣고 다니는 모습부터 진미채 김밥과 떡볶이의 매운맛에도 오기를 부리는 모습을 보였다.

쉬는 날 매니저와 세차장에서 만난 김민규는 세차에 관해 해박한 지식으로 놀라움을 자아냈다. 매니저가 "전문업체인 줄 알았다"고 말했을 정도. 김민규는 틈새의 먼지까지 놓치지 않고 콧노래까지 부르며 차를 열정적으로 청소했다. 세차에 진심인 김민규에 매니저는 "제가 중간에 정신줄을 놓은 것 같다. '내가 왜 여기서 이러고 있지' 싶었다"며 지친 기색을 드러냈다.

김지원 텐아시아 기자 bella@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