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민경 /사진제공=SLL
주민경 /사진제공=SLL


배우 주민경의 희로애락을 표정으로 표현했다.

4일 소속사 스토리제이컴퍼니는 JTBC 수목드라마 '그린마더스클럽'에서 아이를 위해서는 물불 가리지 않는 알파맘 박윤주 역으로 활약 중인 주민경의 촬영 현장 비하인드 컷을 여러 장 공개했다.

공개된 사진 속 주민경은 한눈에 들어오는 다이내믹한 감정연기로 시선을 끈다. 그는 반달눈에 활짝 올라간 입꼬리로 해맑은 미소를 지어 보이는가 하면 미간을 찡그리며 누군가를 원망하는 눈빛으로 분노를 표현하고 있다.

또한 보지 말았어야 하는 장면을 마주하고 충격에 빠진 불안함과 요리조리 눈치를 살피는 초조함, 서러움이 폭발하는 눈물 등 다채로운 감정을 드러냈다.

주민경은 그동안 많은 작품을 통해 생활 연기의 진수를 보여주며 시청자들의 공감을 자아냈다. 그는 주변에 있을 법한 인물들의 리얼리티를 살려내며 친근함을 전달하기도 하고 톡톡 튀는 개성 강한 감초 연기로 극에 재미를 선사했다.

특히 주민경은 최근 상승세를 타고 있는 '그린마더스클럽'을 통해 현실 반영 200% 찐엄마로 놀라운 연기 변신에 성공했다. 그는 아이의 교육을 위해서라면 각종 아르바이트를 섭렵하는 것은 물론 자식을 곧 본인과 동일시하는 점, 상위동 커뮤니티 내 유일한 다세대 주택 거주자로 고군분투하는 모습까지 너무 사실적이라 마주하기 힘든 우리네의 모습을 보여주는 것 같다는 호평을 받고 있다.

이에 2막으로 들어선 '그린마더스클럽'을 통해 주민경이 그려낼 박윤주의 이야기에 관심이 쏠린다.

한편 주민경을 비롯해 이요원, 추자현, 김규리, 장혜진 등이 출연하는 '그린마더스클럽'은 매주 수, 목 밤 10시 30분 JTBC에서 방송된다.

강민경 텐아시아 기자 kkk39@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